디지털타임스

 


삼성 OLED TV, 美·英 주요 매체 호평 잇따라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삼성전자는 최근 출시한 2023년형 OLED(유기발광다이오드) TV가 미국과 영국의 유명 테크 미디어에서 잇따라 호평받고 있다고 28일 밝혔다.

미국 CNN의 제품평가 전문매체인 CNN 언더스코어드는 삼성 OLED TV에 대해 "화질과 기능면에서 최고의 제품을 원하는 사람들에게 이상적이다"며 "놀랍도록 풍부한 색상과 극도로 짙은 검은색을 표현하여 보는 내내 콘텐츠에 빠져들었다"고 평가했다.

미국 IT 매체 PC맥은 리뷰 기사에서 "삼성 OLED TV S95C는 역대 테스트한 제품 중 가장 밝고 생생한 TV"라며 "OLED TV의 새로운 왕"이라고 극찬하고 '2023년 에디터스 초이스'로 선정했다.

아울러 영국 IT 매체 테크레이더도 이 제품에 대해 "CES(소비자가전쇼)에서 본 TV중 최고의 제품"이라며 특히 화면 균일성과 슬림한 디자인에 대해 극찬했다. 또 다른 IT 매체 트러스티드리뷰 역시 "S90C, S95C 두 모델 모두 최대 밝기와 평균 밝기·컬러 구현·잔상 현상 감소 등 다양한 부문에서 OLED 성능을 성공적으로 업그레이드했다"라고 평가했다.

2023년 삼성 OLED TV는 '퀀텀 HDR OLED+'기술을 적용해 다양한 밝기의 콘텐츠에서도 최상의 선명도를 표현하고 '뉴럴 AI 퀀텀 프로세서 4K'를 탑재해 OLED 기술의 장점을 유지하면서도 높은 수준의 밝기와 색상을 구현한 것이 특징이다.

김철기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부사장은 "2023년형 삼성 OLED TV가 전세계 주요 테크미디어들로부터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며 "앞으로도 소비자들의 스크린 경험을 위해 다양한 제품들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전혜인기자 hye@dt.co.kr

삼성 OLED TV, 美·英 주요 매체 호평 잇따라
삼성 OLED TV. 삼성전자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