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경제거점으로 만들어 일자리 창출" 국토부, 도시재생사업지 14곳 공모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정부가 지역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고 지역 주민들 삶의 질을 높이기 위해 도시재생 사업 공모를 추진한다.

국토교통부는 올해 상반기 도시재생혁신지구 4곳과 주거환경개선사업(우리동네살리기) 10곳 등 총 14곳을 도시재생 신규 사업으로 선정할 예정이라고 19일 밝혔다.

국토부는 이와 관련해 20일 오후 2시 정부세종청사에서 전국 지자체 담당 공무원을 대상으로 올해 신규사업 공모 절차 등을 안내하는 지자체 설명회를 개최한다. 국토부는 지난해 새 정부 출범에 따라 도시재생 추진방안을 마련하고 하반기에 혁신지구 1곳, 특화재생 15곳, 우리동네살리기 10곳 등 총 26곳을 도시재생 신규 사업으로 선정했다.

도시재생혁신지구는 대도시와 지방 거점도시에 있는 대규모 유휴부지 등에 주거·업무·상업 등 도시기능을 복합적으로 도입해 경제거점을 조성하고 일자리를 창출하는 지구단위 사업이다.

국토부는 윤석열 정부 국정과제에 따라 매년 4∼5곳씩, 5년간 20곳의 도시재생혁신지구를 지정하고, 무주택 서민과 청년을 위한 공공분양주택 '뉴:홈' 정책과 연계해 혁신지구 등에 5년간 공공분양주택 1만호를 공급할 예정이다. 우리동네살리기는 인구 유출, 건물 노후화 등 소규모 주거지역에 생활밀착형 공공시설(도서관, 노인복지관 등) 등을 공급해 지역 주민의 삶의 질을 높이는 사업이다. 지방소멸 위기 극복을 위해 올해 1월부터 국토부와 행안부 등 5개 중앙부처가 업무협약을 체결해 추진하고 있는 '지역활력타운'과 연계해 추진한다.

국토부는 상반기 14곳의 신규사업 중 도시재생혁신지구 4곳은 중앙 공모를 통해 선정하고, 우리동네살리기 10곳은 시·도 공모로 선정할 방침이다.

선정된 도시재생혁신지구에는 앞으로 5년간 국비 약 250억원이, 우리동네살리기에는 4년간 국비 약 50억원이 지원될 예정이다. 혁신지구 중앙 공모는 5월 중, 우리동네살리기 시·도 공모는 4월 중에 시작한다.

이미연기자 enero20@dt.co.kr

"경제거점으로 만들어 일자리 창출" 국토부, 도시재생사업지 14곳 공모
연합뉴스


올해 상반기 도시재생사업 선정 일정
구분 혁신지구 우리동네살리기
선정계획 공고 3.14
공모 접수 5.3~5.9 4.19~4.25
타당성 평가 및 선정평가 5∼6월 5∼6월
관계부처 협의 6월 6월
특별위원회 심의 및 사업선정 7월 7월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