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월드컵] 벤투 감독 "손흥민, 우루과이와 첫 경기 출전 가능해"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월드컵] 벤투 감독 "손흥민, 우루과이와 첫 경기 출전 가능해"
2022 카타르 월드컵 대표팀 파울루 벤투 감독과 정우영이 23일(현지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카타르 내셔널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알라이얀=연합뉴스

안면 부상을 입은 손흥민(토트넘)이 2022 카타르 월드컵 첫 경기에 나설 것으로 보인다.

파울루 벤투 한국 축구대표팀 감독은 우루과이와 대회 조별리그 H조 1차전을 하루 앞둔 23일 카타르 알라이얀의 메인 미디어 센터(MMC)에서 가진 기자회견에서 "손흥민과 김진수(전북)는 출전 가능하다. 다만, 결정하기까지 시간이 남아있다"고 말했다.

팀의 '에이스'인 손흥민이 다음날 열릴 우루과이와 경기 출전이 가능할 정도로 안와 골절상에서 회복했다는 얘기다.


벤투 감독은 또 "손흥민이 안면보호 마스크 착용이 그렇게 불편하지는 않은 것 같다"고 전했다.
김광태기자 ktkim@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