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통령실 "펠로시, 尹대통령과 통화 만족스러워 하며 떠나"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대통령실 "펠로시, 尹대통령과 통화 만족스러워 하며 떠나"
김진표 국회의장이 4일 오전 국회를 방문한 낸시 펠로시 미국 하원의장과 본관으로 들어서고 있다. <국회사진기자단>

낸시 펠로시 미국 하원의장이 지난 4일 윤석열 대통령과의 전화통화에 만족스럽다는 반응을 보였다고 대통령실이 전했다.

대통령실 관계자는 5일 용산 대통령실 브리핑에서 '펠로시 의장이 대면 만남을 추진했다가 거절당해 서운함을 표시했다는 이야기가 있다'는 기자 질문에 "당자사인 펠로시 의장이 방한 결과, 윤 대통령과의 전화통화, 이런 결과에 대해 만족스럽다는 반응을 보이고 떠난 것으로 들었다"고 말했다. 앞서 윤 대통령은 전날 펠로시 의장과 40분가량 전화통화를 하고 주요 현안들을 논의했다.김성준기자 illust76@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