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구재단, 이웃과 지역사회 위한 ‘사회공헌 활동’

노인복지시설에 떡국 재료와 방역물품 전달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은 28일 설 명절을 맞아 노인복지시설에 떡국과 방역용품을 전달하고, 부족한 혈액 공급을 위한 단체 헌혈을 했다고 밝혔다.

이날 특구재단은 대전 유성구 송정동에 위치한 노인복지시설 '사랑의 집'에 60명분의 떡국 재료, 과일, 손 세정제, 마스크 등을 전달했다. 아울러, 코로나19와 계절적 영향으로 헌혈 참여가 급감함에 따라 혈액수급에 동참하고자 30명이 단체헌혈에 참여했다.

강병삼 특구재단 이사장은 "앞으로도 주변 어려운 이웃과 지역사회를 위해 사회공헌 활동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말했다.이준기기자 bongchu@dt.co.kr
특구재단, 이웃과 지역사회 위한 ‘사회공헌 활동’
강병삼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 이사장(왼쪽 세번째)은 28일 설 명절을 맞아 대전 유성구 송정동에 위치한 노인복지시설을 찾아 떡국 재료와 방역물품을 전달했다.

특구재단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