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공족` 외로움 달래주는 `스터디윗미`

스터디 영상 콘텐츠 유튜브에서 인기
혼자 공부하는 사람들 함께 보며 공부
'수린' 누적 조회수 4000만 보유 1위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혼공족` 외로움 달래주는 `스터디윗미`
최근 유튜브에서 가장 핫한 키워드 중 하나는 '스터디윗미(study with me)'다. 스터디윗미는 공부하는 모습을 있는 그대로 보여주며 시청자들도 함께 공부하도록 유도하는 영상을 의미한다.

스터디윗미는 코로나19 시대의 '온라인 독서실'로 역할하며 큰 인기를 누리고 있다. 방송을 진행하는 유튜버와 이를 시청하는 구독자 모두 함께 공부하는 느낌을 받으면서 외로움을 달랠 수 있다는 점이 가장 큰 장점으로 꼽힌다. 구독자들은 공부에 일가견이 있는 유튜버의 공부법을 보고 배우며 자신만의 공부 습관을 들일 수 있다.

현재 유튜브에서 키워드 '스터디윗미'로 검색되는 동영상만 약 2만3000개에 달하고 관련 채널은 2천개가 넘는다. 유튜브가 지난 6월 발표한 '2021 유튜브 문화 & 트렌드 리포트'에 따르면, 2020년 5월 1일부터 2021년 4월 31일까지 스터디윗미 관련 영상은 우리나라에서 9500만 회가 넘는 조회수를 기록하며 전년 대비 160% 이상 증가했다.

그렇다면 스터디윗미를 주요 콘텐츠로 다루는 유튜버 중 현재 가장 인기 있는 유튜버는 누구일까. 유튜브·인스타그램 빅데이터 분석사이트 IMR(Influencer Multi-Platform Ranking)의 7월 첫째주 유튜브 순위에 따르면, 가장 인기 있는 유튜버 1위는 '수린', 2위는 '진티', 3위는 '디아'다.

1위를 차지한 '수린'은 현재 구독자 수 54만 명, 누적 조회 수 4000만 여 회를 보유하고 있다. 2018년 4월 첫 영상을 업로드하며 활동을 시작해 정확히 1년 만에 구독자 10만 명을 돌파하고 지난해 12월 50만 명의 고지마저 넘으며 빠르게 성장했다. 연필로 사각사각 글씨를 쓰는 소리와 같은 집중력 향상에 좋은 백색소음 영상을 제공하고, 집·도서관·카페 등 다양한 장소에서 길게는 2시간이 넘는 긴 시간동안 공부하는 모습을 보여준다. 집에서 잠옷을 입은 채 공부하는 영상, 학교 도서관에서 공부하는 영상 등이 100만뷰를 넘긴 채널 내 최고 인기 영상이다.

2위는 구독자 수 23만 명, 누적 조회 수 1300만 회를 보유하고 있는 '진티'다. 임용고시를 준비하는 수험생으로 알려져 있는 진티는 스터디윗미에 특화된 콘텐츠뿐 아니라 홀로 자취하며 공부하는 일상을 담은 브이로그 콘텐츠로도 유명하다. 장작 타는 소리와 같은 은은한 백색소음과 함께 화이트 톤의 영상미를 선보이는 것이 특징이며, 공부를 즐겁게 해주는 필기구 종류도 종종 추천한다. 장작 타는 소리를 배경으로 노트 필기를 하는 1시간 분량의 스터디윗미 영상, 10시간 분량의 공부 과정을 타임랩스로 보여주는 영상 등이 가장 높은 조회 수를 기록하고 있다.

3위인 '디아'는 의대생 스터디윗미 콘텐츠로 20만 명의 구독자를 거느리고 있다. 많은 양의 공부를 소화해야 하는 본과 2학년 의대생으로서 다양한 의학 과목 시험에 대비해 공부하는 모습을 주로 선보인다. 장장 4-5시간에 걸친 실시간 스트리밍을 통해 구독자들과 함께 공부하고, 쉬는 시간에는 채팅으로 서로를 응원하며 소통하기도 해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이 외 △'유칼립투스' (4위, 18만 명) △'모트모트TV' (5위, 8만 명) △'횹이' (6위, 9만 명) △'공부하는지호' (7위, 8만 명) △'카민' (8위, 3만 명) △'나잼니' (9위, 3만 명) △'유학일기' (10위, 3만 명)가 인기 순위 상위 10위 내 채널로 포함됐다.

빅데이터 분석 전문가인 이영미 박사(현 서울대학교 초빙연구원)는 "코로나 19 사태로 도서관, 독서실, 카페 등 밀집 시설을 이용하기 어려워지면서 집에서 혼자 공부하는 '혼공족'들이 스터디윗미 콘텐츠를 즐겨찾기 시작했다"며 "이제는 혼공족을 넘어 MZ세대가 가장 선호하는 공부법 트렌드 중 하나로 자리 잡았다"고 전했다.

IMR은 국내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인플루언서들의 데이터를 다양한 관점에서 분석하여 랭킹화하는 서비스로, K-Culture 플랫폼 보이스오브유가 제공한다. IMR 순위는 매주 업데이트되며, 한국 계정을 가지고 활동 중인 인플루언서들의 유튜브·인스타그램에 관련한 정보를 기간 누적 방식으로 제공한다.

박성기기자 watney.park@dt.co.kr

`혼공족` 외로움 달래주는 `스터디윗미`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