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롯데, 신격호 명예회장 호 딴 `상전(象殿) 유통학술상` 지원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디지털타임스 박정일 기자] 롯데가 신격호 명예회장의 한국 유통산업 발전에 대한 공로를 기리기 위해 그의 호 '상전(象殿)'을 딴 유통학술상을 지원한다.

롯데지주는 신 명예회장의 호를 따 올해 새로 제정한 한국유통학회의 '상전 유통학술상'을 지원한다고 4일 밝혔다. 한국유통학회는 신 명예회장의 경영철학을 이어받아 우수 유통학 연구자를 발굴·양성하기 위해 신 명예회장의 호인 '상전'을 딴 상을 제정했다.

1994년 창립한 한국유통학회는 국내 유통분야 최대 규모의 학회로, 산업 경쟁력 강화를 목표로 산업계와 학계의 상호협력 체계 구축을 모색하고 있다.

한국유통학회는 매년 유통관련 연구 및 정책분야의 발전에 이바지 한 사람을 대상으로 학술 대상 1명, 최우수학술상 3명, 신진학술상 1명을 선정해 시상할 예정이다. 롯데는 학술상의 상금과 운영비를 지원한다.

롯데는 이번 상전유통학술상 제정 및 지원을 계기로 국내 유통산업 발전의 역사와 함께 해 온 신 명예회장의 업적과 경영철학을 다시 한번 되새기는 한편, 그 뜻을 이어 받아 산학협력을 통해 국내 유통업의 발전적 미래를 모색해 나가는데 앞장서겠다는 계획이다.

신 명예회장은 1979년 롯데쇼핑 설립 및 롯데쇼핑센터(현 롯데백화점 본점) 건립하며 국내 유통 산업을 한 단계 도약 시켰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유통업이 활발해지면 산업 전반에 걸쳐 생산과 소비의 선순환구조가 형성될 것이라는 판단 아래, 국내 유통업에 과감하게 투자해 최신 시설과 선진화된 경영 시스템을 갖춘 초대형 백화점을 만들어 유통 현대화를 이뤄냈다.

그 결과 1979년 문을 연 롯데쇼핑센터는 개점 당일에만 30만명의 서울 시민이 방문했으며, 개점 100일만에 입장객 수 1000만명을 돌파하는 대기록을 세웠다. 이후 신 명예회장은 국내 최초의 민자역사 백화점 개장(1991년), 국내 최초 편의점 도입(1982년), 국내 업계 최초 인터넷 백화점 사이트 신설(1996년), 국내 업계 최초 멤버십 제도 도입(2005년) 등 유통 산업의 발전을 이끌어다.

한편 제1회 상전유통학술상 시상식은 오는 6일 서울 잠실 롯데호텔월드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황각규 롯데지주 대표이사는 "신 명예회장은 이미 1970년대에 미래에는 무형의 가치와 서비스를 창출하는 업종으로 산업구조 중심이 옮겨질 것을 예측하고 이 분야에 적극 투자해 유통산업의 현대화와 고부가가치화에 기여했다"고 말했다. 박정일기자 comja77@dt.co.kr

롯데, 신격호 명예회장 호 딴 `상전(象殿) 유통학술상` 지원
신격호 롯데 명예회장. <롯데지주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