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서민금융진흥원 “‘서민금융원’ 등 유사 명칭에 속지 마세요”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서민금융진흥원은 대출이 필요한 서민·취약계층에게 서민금융상품을 사칭하는 불법 대출 영업을 주의할 것을 당부했다.

서금원은 24일 카카오톡 등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 상에서 서민금융진흥원과 비슷한 '서민금융원'이나 '서민금융통합지원센터'와 같이 유사 명칭을 활용한 불법 대출 상담이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고 밝혔다. 지난 9월 선보인 '햇살론17(햇살론-세븐틴)'을 비롯해 미소금융 등 정책 서민금융상품 상담을 빙자해 고금리 대출을 중개하는 경우가 많다는 것이 서금원 측의 설명이다.

실제 서민금융 사칭 업체들이 '서민금융 지원 대상자 모집', '정부 지원 저금리 서민대출' 등의 광고문구로 소비자를 현혹하고 있다. 또 신청기한을 허위로 명시하거나 '신청자 폭주', '예산 소진 시 지원 불가', 등의 문구로 자금이 긴급하게 필요한 서민들이 상담을 신청하도록 유도하고 있다.

이 같은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정책 서민금융상품 관련 상담은 반드시 가까운 서민금융통합지원센터를 방문하거나 서민금융콜센터를 이용해야 한다. 서금원 관계자는 "페이스북이나 메신저 등 온라인 상의 대출 광고 또는 블로그 포스팅 내 링크 등을 통해 이름, 휴대전화번호 등 개인정보를 입력하거나 대출 상담을 받아서는 안 된다"면서 "서민금융상품을 지원하는 공공기관이나 금융회사에서는 절대 문자메시지를 보내 대출영업을 하지 않으므로, 대출을 유도하는 문자메시지에는 응하지 않아야 한다"고 밝혔다. 황병서기자 BShwang@dt.co.kr

서민금융진흥원 “‘서민금융원’ 등 유사 명칭에 속지 마세요”
서민금융진흥원 및 정책 서민금융사칭 사례. 서민금융진흥원 제공

서민금융진흥원 “‘서민금융원’ 등 유사 명칭에 속지 마세요”
서민금융진흥원 및 정책 서민금융사칭 사례. 서민금융진흥원 제공

서민금융진흥원 “‘서민금융원’ 등 유사 명칭에 속지 마세요”
서민금융진흥원 및 정책 서민금융사칭 사례. 서민금융진흥원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