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엘리야, 이정재의 잊을 수 없는 한 마디? “즐거웠냐”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엘리야, 이정재의 잊을 수 없는 한 마디? “즐거웠냐”
이엘리야 이정재(사진=KBS2 '해피투게더4' 방송화면 캡처)

배우 이엘리야가 이정재가 했던 말을 잊지 못한다고 밝혔다.

14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4'에서는 '실검꽃 필 무렵' 특집으로 꾸며진 가운데 배우 이엘리야, 허정민, 송진우, 가수 솔라, 코미디언 정성호, 스페셜 MC 홍진경이 함께했다.

이날 이엘리야는 JTBC 드라마 '보좌관'에 함께 출연 중인 이정재의 잊을 수 없는 한 마디를 공개했다.

이엘리야는 "(이정재가) 종방연 때 '즐거웠냐'고 물어보시더라. 제가 그동안 했던 인물들이 감정 소모도 많고 무거웠던 캐릭터다 보니 어려웠던 부분이 많았다. 그러다 보니 늘 '어떻게 즐겁게 할 수 있을까'에 대한 많은 고민을 했었다"고 털어놨다.

이어 "그런데 선배님이 딱 그런 질문을 하시니까 제 속마음을 다 들킨 기분이었다"며 "역시 선배님이시다 보니 핵심을 탁 짚으신 것 같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선배님이 '즐거우면 됐다. 즐겁게 했으면 됐다'고 하셨다"며 이정재를 향한 존경을 표했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