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ST, 외국인 학생 취업 지원에 ‘팔 걷어’…‘링크유’ 사업 시행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국가연구소대학원인 UST(과학기술연합대학원대학교)는 해외에 진출한 한국 기업에 외국인 학생의 취업을 연계하는 '링크유(Link U) 사업'을 본격 시행한다고 17일 밝혔다.

이 사업은 해외 시장에 진출 또는 예정인 한국 기업에 필요한 R&D 인력을 UST 외국인 학생 중에서 발굴·양성해 채용까지 연계하는 '외국인 학생-기업 매칭' 프로그램이다.

링크유 사업에는 오스템임플란트, 캐스텍코리아, 비나텍, 엔지켐생명과학, 피디젠 등 5개 기업이 참여한다. UST는 오는 11월까지 링크유 사업에 참여하는 기업별 모집 분야를 확정해 학생을 선발할 계획이다.

최종 선발된 외국인 학생은 학위과정 동안 기업에서 실시하는 단기 인턴십, 멘토링, 비즈니스 한국어 수업 등 맞춤형 교육을 받게 된다. 졸업 후에는 해당 기업에 채용된다.

문길주 UST 총장은 "UST외국인 학생의 국적은 베트남, 파키스탄, 인도네시아 등 총 40개국으로 매우 다양하고, 전체 학생의 32%를 차지하고 있다"며 "링크유 사업을 통해 한국 기업에 취업을 원하는 외국인 학생을 적극 발굴해 국가 산업발전에 기여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UST는 대전 본부에서 5개 기업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링크유 사업 협정식'을 체결했다.이준기기자 bongchu@dt.co.kr

UST, 외국인 학생 취업 지원에 ‘팔 걷어’…‘링크유’ 사업 시행
17일 대전 UST 본부에서 열린 '링크유 협약식'을 마치고 사업에 참여하는 5개 기업 관계자와 문길주 UST총장(왼쪽 세번째)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UST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