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화 출산사진 공개, 5년전 첫 아들 품에 안고.."아직도 생생해"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김정화 출산사진 공개, 5년전 첫 아들 품에 안고.."아직도 생생해"
김정화 출산사진 [김정화 인스타그램 캡처]

김정화가 출산사진을 공개했다.

지난 13일 배우 김정화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벌써 만으로 5년이라는 시간이 지났네요. 5년 전 오늘 정말 두렵고 떨리는 마음으로 병원을 찾았고, 꼬박 병원에서만 10시간 만에 드디어 기다리던 첫째를 만났다"며 "처음 겪었던 고통과 처음 느꼈던 신비로운 체험들이 아직까지 생생하게 기억이 나네요"고 당시를 회상했다.

그러면서 "무럭무럭 자라나는 아이를 바라보며 신기하고, 힘들다가도 행복했던. 꽉 채운 5년이라는 시간동안 저도 아이를 성장시켰지만, 아마도 아이가 저를 성장시킨 부분이 더 많지 않을까 하는 생각을 해봅다"며 지나간 시간을 되돌아 본 뒤, "그동안 저는 전보다 조금 더 깎여졌고 성숙해졌으며 마음도 조금 더 자라난 거 같아요. 이렇게 어른이 되어가는 거 겠죠?"라고 결혼하고 아이를 낳아 키우며 성숙해진 자신을 돌아봤다.

김정화는 또 "5년 전 우리 곁에 와준 나의 보물 유화야, 진심으로 고맙고 부족한 엄마지만 사랑해줘서 항상 웃어줘서 또 고마워"라며 아들 유화 군에게 고마워하면서 "엄마도 엄마가 처음이라 많이 부족하지만 우리 함께 믿음으로 더욱 성장해나가자"라며 해시태그 #생일축하해 #사랑해 #첫선물 #유은성 #김정화 #이름의 처음과끝 #유화 등을 덧붙여 훈훈함을 더했다.

이날 공개된 사진 속 김정화는 첫 아들 유화 군을 품에 안고 모성애 가득한 표정을 짓고 있다.

한편 김정화는 지난 2013년 CCM 가수이자 작곡가 유은성과 결혼, 슬하에 두 아들 유화 군, 유별 군을 두고 있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