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빈 손예진, 미국서 만남은 차기작 회동? `사랑의 불시착` 출연 확정[공식]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현빈 손예진, 미국서 만남은 차기작 회동? `사랑의 불시착` 출연 확정[공식]
현빈 손예진 [영화 '협상' 무대인사, CJ엔터테인먼트 제공]

현빈과 손예진이 박지은 작가의 신작 '사랑의 불시착(가제)'의 주연으로 호흡을 맞춘다.

22일(오늘) 홍보사 와이트리컴퍼니에 따르면 "'사랑의 불시착'은 어느 날 돌풍과 함께 패러글라이딩 사고로 북한에 불시착한 재벌 상속녀 손예진(윤세리)과 그를 숨기고 지키다 사랑하게 되는 특급장교 현빈(리정혁)의 러브스토리를 그릴 예정"이라고.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 '푸른 바다의 전설' 등을 집필한 박지은 작가의 신작인 '사랑의 불시착'을 통해 현빈은 극 중 수려한 외모에 최정예 실력을 갖춘 특급장교 리정혁 역을, 손예진은 대한민국 상위 1% 상속녀 윤세리 역을 맡았다.

현빈과 손예진 두 사람은 지난해 개봉한 영화 '협상'(감독 이종석)에서도 호흡을 맞춘 바 있다. 이후 두 차례나 열애설에 휩싸였으나, 이를 부인했다.

'사랑의 불시착'의 연출은 '굿 와이프', '라이프 온 마스', '로맨스는 별책부록'의 이정효 감독이 맡아 기대감을 불러모은다. 이 작품은 올 하반기 tvN에서 방송될 예정이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