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 부모 사기의혹, `빚투` 정지훈 되나.."금액은 얼마?"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비 부모 사기의혹, `빚투` 정지훈 되나.."금액은 얼마?"
사진=비 SNS 캡쳐

비 부모 사기의혹에 휘말렸다.

지난 26일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가수 비의 부모를 고발합니다"라는 제목의 글이 게시됐다.

글쓴이는 "우리 부모님도 피해자다"라며 "부모님은 1988년 서울 용문 시장에서 쌀가게를 했고, 비의 부모는 떡 가게를 했다. 비의 부모는 쌀 약 1500만 원 어치와 현금 800 만원을 빌려 가서 갚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해당 글에 따르면 "부모님께서 거의 매일 떡 가게에 가서 돈을 갚을 것을 요구했으나, 비의 고등학교 등록금 때문에 갚을 수가 없다는 등 열악한 상황을 말하며 계속 거절했다"라며 "계속 요구하다 지쳐 원금만이라도 갚으라고 요구했지만 결국 비의 가족은 잠적해버렸다"고 주장했다.

이어 "소송을 걸려고도 했지만, 가정 사정이 빠듯해 비용과 시간을 소송에 쓰기가 어려워서 하지 못했다. 결국 그렇게 소송 기간도 지나 어찌할 방도가 없어졌다"며 "30년이 지나 환갑이 넘으신 부모님께서는 그동안 비에게 편지도 쓰고 연락을 취하려고 노력하셨지만, 뜻대로 되지 않았다"고 덧붙였다.

비 부모 사기의혹이 화제가 되는 가운데 비 아버지는 과거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떡 가게를 운영한 적이 있다고 밝힌 바 있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