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아이폰 XS·XS Max 개통 시작... 20대 여성 사전예약 높아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SK텔레콤, 아이폰 XS·XS Max 개통 시작... 20대 여성 사전예약 높아
SK텔레콤은 전국 대리점과 공식온라인몰 'T월드다이렉트'에서 2일 아이폰 XS·XS Max 개통을 시작했다. 오늘 도착 전문 기사가 아이폰 개통 서비스를 준비하고 있다. SK텔레콤 제공

SK텔레콤은 전국 대리점과 공식온라인몰 'T월드다이렉트'에서 2일 아이폰 XS·XS Max 개통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SK텔레콤은 T월드다이렉트에서 아이폰을 예약 구매 후 '오늘 도착' 서비스를 신청한 고객 중 추첨을 통해 총 20명에게 아이패드9.7과 에어팟을 제공한다.

오늘 도착 서비스를 이용할 경우, 매장에 방문하지 않아도 원하는 곳에서 오전 8시부터 아이폰을 받고 개통할 수 있다. 사전에 요청하면 전문 배송기사가 기존 휴대폰에 저장된 주소록, 사진 등을 새 휴대폰에 옮겨준다.

SK텔레콤 측은 예약구매 고객 분석 결과, 20대 여성 고객이 전체 사전예약 고객 중 30%를 차지했다고 설명했다. 20대 고객은 전체 사전예약 고객의 50%를 차지해 젊은 층에서 아이폰 선호도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가장 인기있는 모델은 사전예약 고객의 62%가 선택한 아이폰 XS였다. 아이폰 XS Max 예약고객은 26%, 아이폰 XR 예약고객은 12%로 파악됐다.

아이폰XS와 아이폰XS Max 모두 중간 가격대인 256GB모델의 인기가 많았다. 아이폰XS 예약고객의 56%, 아이폰 XS Max 예약고객의 62%가 256GB모델을 선택했다.

아이폰 XR 예약고객은 중간 가격대인 128GB모델을 선택하는 비율이 45%로 가장 높았다.

아이폰 XS, 아이폰 XS Max 예약고객의 절반 이상이 골드 색상을 선택했고 스페이스 그레이와 실버 색상이 뒤를 이었다.

아이폰 XR은 블랙 색상과 화이트 색상의 인기가 가장 많았다.

예약고객 중 T플랜 '라지' 이상 데이터 무제한 요금제 가입 비중은 70%로 나타났다. 프리미엄 단말을 사용하는 만큼 데이터를 넉넉하게 사용할 수 있는 요금제를 선택하는 고객이 많았다는 분석이다.

SK텔레콤은 올해 말까지 T플랜 '라지(월 6만 9000원)', '패밀리(월 7만 9000원)', 0플랜 '라지(월 6만 9000원)' 요금제에 가입한 고객에게 1년간 클라우드베리 용량을 기존 대비 2배 많은72GB로 확대 제공한다.

문갑인 SK텔레콤 스마트디바이스그룹장은 "고객이 새로운 아이폰을 편리하게 구매할 수 있도록 '오늘 도착' 서비스 같은 차별화된 혜택을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고객 편의 증진을 위한 노력을 이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정예린기자 yeslin@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