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레일 `자살 예방 유공` 복지부 장관 표창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코레일 `자살 예방 유공` 복지부 장관 표창
지난해 9월 서울역에서 열린 자살 예방 캠페인. 연합뉴스

코레일이 10일 서울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열린 '2018년 자살 예방의 날 기념식'에서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을 받았다.

보건복지부가 주관한 이 날 시상에서 코레일을 포함해 자살 예방에 공헌한 36개 기관과 경찰관, 일반인 등 개인 34명이 수상했다.

코레일 관계자는 "그 동안 코레일이 생명존중 문화 조성에 이바지하고 국민의 생명을 보호하는데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은 것"이라고 말했다.

코레일은 그동안 대국민 자살 예방 캠페인, 철도역사 내 자살 예방 영상홍보, 선로에서 자살시도를 막는 인프라 설치 등을 시행해왔다.

지난해 중앙자살예방센터와 업무협약을 맺고 4월과 9월 서울역 등 주요 KTX역에서 대국민 자살예방 캠페인도 벌이고 있다.

지난해 12월부터 역사와 열차 내에 자살 예방 영상을 상영하며 자살 문제의 심각성을 알리고 있다.

선로에서 자살을 막기 위한 인프라 구축에도 나섰다.

이밖에 선로에서 자살을 막기 위한 인프라 구축을 위해 내년까지 수도권 전철역 승강장 모두에 스크린 도어를 설치하고 2022년까지 선로 무단침입을 막는 안전펜스를 미설치 구간인 1201㎞ 전부에 세울 예정이다.

오영식 코레일 사장은 "자살은 모두가 함께 해결해야 하는 사회적 숙제인 만큼 관계기관과 자살 예방을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광태기자 ktkim@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