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철 유지관리 스마트폰으로"

KT, 도시철도공사에 쇼옴니아 6500여대 공급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KT(대표 이석채)는 지하철 5678호선의 각종 운용시설을 스마트폰으로 실시간 관리할 수 있는 유지관리시스템을 구축하고 20일부터 서비스에 들어간다.

KT는 이를 위해 도시철도공사에 6500여대의 쇼옴니아(SPH-M8400) 단말기를 지급하고 지하철 유지관리시스템인 UTIMS(Urban Transit Infrastructure Maintenance System)를 쇼옴니아에서 구현할 수 있도록 했다.

UTIMS 구축 전 도시철도공사는 열차 운행에 필요한 각종 시설을 현장에서 수동으로 점검하고 그 결과를 사무실에 들어와서 기록해야 했다.

이번 쇼옴니아폰 공급으로 지하철 시설을 체계적으로 관리하면서 점검보수 결과입력, 고장신고 및 접수, 지시 및 조회 등의 업무처리와 분석이 실시간으로 이뤄지게 됐다.

쇼옴니아는 3세대(G) WCDMA, 와이브로, 와이파이 등을 모두 이용할 수 있는 스마트폰이다.

김응열기자 uykim@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