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구글, 말레이시아에도 데이터센터 짓는다...2.8조 투자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신규 일자리 2만6000개 창출, 경제효과 32억달러 전망
구글, 말레이시아에도 데이터센터 짓는다...2.8조 투자
로이터 연합뉴스 제공

구글이 말레이시아에 데이터센터와 클라우드 시설 건설을 위해 20억달러(2조8000억원)을 투자한다.

30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구글 모회사 알파벳의 루스 포랏 최고재무책임자(CFO)는 성명을 통해 말레이시아에 투자한다고 밝혔다.

구글의 이번 투자는 동남아시아 국가 투자 중 최대 규모다. 말레이시아 무역부는 구글 투자로 건설되는 데이터센터와 클라우드 시설은 셀랑고르주 엘미나 비즈니스 파크에 들어설 것이라며 신규 일자리 2만6000개를 창출, 경제효과도 32억달러(4조4000억원)에 달할 것이라고 평가했다.

구글은 투자와 함께 클라우드 컴퓨팅 서비스 개발, 교사와 학생 등을 위한 인공지능(AI) 리터러시 교육 프로그램도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구글 외 미국의 빅테크들도 최근 동남아시아에 대한 투자를 강화하는 상황이다.

마이크로소프트(MS), 애플, 앤비디아 등 CEO들은 동남아시아를 방문, 각국 정상들을 만나 투자계획 등을 협의했다. 사티아 나델라 MS CEO는 이달 말 말레이시아에 22억달러(3조원)를 투자, 인도네시아와 태국에도 유사한 규모로 투자하겠다고 약속했다.김영욱기자 wook95@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