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IITP, `디지털 국방 포커싱 포럼` 출범…첫 주제는 `AI`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IITP, `디지털 국방 포커싱 포럼` 출범…첫 주제는 `AI`
정보통신기획평가원(IITP)이 디지털 국방 시대의 효과적인 정책대안을 모색하기 위해 30일 출범시킨 '디지털 국방 포커싱 포럼'에서 전문가들이 사진을 찍고 있다. IITP 제공

정보통신기획평가원(IITP)은 디지털 국방 시대의 효과적인 정책대안을 모색하기 위해 '디지털 국방 포커싱 포럼'을 출범했다고 30일 밝혔다.

포럼을 통해 디지털 기술을 중심으로 급변하는 국방 환경을 조망하고, 정보통신 기술과의 접목, 성과 간 연계 등 '디지털 국방'의 합리적 추진 방향을 논의한다는 계획이다. 국방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육군·공군 정보화기획참모부, 방산전문기업 및 연구소, 대학 등의 리더들이 위원으로 참여하고 위원장은 임종인 대통령비서실 사이버특별보좌관이 맡는다.

30일 서울 강남구 삼정호텔에서 '일상, 그리고 전장의 모습을 변화시키는 AI'를 주제로 열린 1차 포럼에서 김용대 서울대 교수(인공지능학회 회장)가 '인공지능(AI)의 활약과 한계'를 주제로 발표했다. 김 교수는 AI 기술 발전이 가져온 변화를 소개하면서 인공지능 기술과 국방 연계의 중요성을 설명했다. 코난테크놀러지의 윤덕호 부사장은 국방 최적화 AI모델을 소개하고, 국방 영역에서의 AI 중요성과 활용 가치를 짚었다. 이어진 토론에서 최창운 육군 정보화기획참모부장(소장)은 디지털 중심의 미래 전장을 예측하며 핵심기술로서의 인공지능 역할을 제시했다. 이태규 공군 정보화기획참모부장(준장)은 인공지능 중심 공군 전투체계 전환 필요성을 짚었다.

포럼 위원장인 임종인 대통령실 사이버 특보는 "디지털 변화 흐름 안에서의 국방 확장을 주도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디지털 기술과 국방력의 결속이 강화될 것"이라고 밝혔다.김영욱기자 wook95@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