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LG헬로비전, 지역밀착 예능 채널 `더라이프2` 재개국…오리지널 콘텐츠 늘린다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LG헬로비전, 지역밀착 예능 채널 `더라이프2` 재개국…오리지널 콘텐츠 늘린다
더라이프2 채널 로고. LG헬로비전 제공

'더드라마' 채널이 오리지널 콘텐츠 기반의 예능 채널 '더라이프2' 채널로 재개국한다.

LG헬로비전은 기존 운영 중인 채널 '더라이프'의 세계관을 확장해 전국의 맛(음식)과 멋(명소)을 소개하는 생활밀착·지역밀착 특화 예능 채널 '더라이프2'를 내달 1일 개국한다고 30일 밝혔다.

LG헬로비전은 콘텐츠 제작 역량을 바탕으로 지난 1월부터 '더라이프' 채널을 오리지널 콘텐츠 기반의 예능 채널로 운영하고 있다. 이번 '더라이프2' 채널 개편을 통해 다양한 오리지널 콘텐츠를 시청자들에게 선보일 계획이다.

기존 '더라이프' 채널이 아이돌부터 인기 연예인 등 셀럽이 출연하는 전형적인 연예 오락형 예능채널이라면, 이번에 재개국하는 '더라이프2' 채널은 맛집과 명소, 사람과 관련된 예능 프로그램을 전문 편성한다. TV를 통해 먹거리와 볼거리에 대한 정보와 즐거움을 얻고자 하는 30~50대 시청층을 겨냥할 예정이다.


LG헬로비전은 종합 엔터테인먼트 채널 '더라이프'와 생활밀착·지역밀착 예능 채널 '더라이프2'를 구분해 콘셉트와 타깃을 명확하게 설정하고, 채널별로 특색 있는 운영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LG헬로비전은 '더라이프2' 론칭과 함께 자체제작 콘텐츠 경쟁력을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더라이프2는 오리지널 콘텐츠를 70% 이상 편성한다.

강명신 LG헬로비전 미디어그룹장은 "LG헬로비전의 제작 역량과 오리지널 콘텐츠들을 보다 잘 활용할 수 있는 채널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김나인기자 silkni@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