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서국동 농협손보 대표 "고객에 신뢰받는 보험사될 것"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제1차 소비자권익보호위원회
NH농협손해보험은 지난 27일 서울 서대문구 본사에서 소비자권익보호 강화를 위해 '2024년 제1차 소비자권익보호위원회'를 개최했다고 28일 밝혔다.

해당 위원회는 소비자보호 관련 사회적 이슈 및 분쟁 등에 대해 중립적으로 판단할 수 있는 협의체다.

변호사 및 교수, 소비자단체장 등 사외 전문가와 당사 소비자패널 활동 우수자로 구성됐다.

이번 위원회에서는 최근 금융소비자보호 관련 개선 사례 발표 및 금융소비자보호 실태 평가 수검 계획에 대한 외부의원 의견 수렴 등 소비자보호 관련 정책자문을 진행했다.

서국동 농협손보 대표이사는 "금융소비자보호를 더욱 강화하고, 내부통제 체계를 견고히 해 고객에게 신뢰받는 보험사가 되겠다"고 말했다.

한편, 농협손보는 금융소비자 권익보호 및 민원 예방활동을 적극 이행하고 있다. 지난해 보유계약 10만건당 민원 건수는 16.7건으로 업계 최저 수준을 유지하고 있다.

임성원기자 sone@dt.co.kr

서국동 농협손보 대표 "고객에 신뢰받는 보험사될 것"
서국동(왼쪽 네 번째) 농협손해보험 대표이사와 소비자권익보호위원들이 함께 지난 27일 서울 서대문구 본사에서 열린 '2024년 제1차 소비자권익보호위원회'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