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수출입銀, ‘아프리카 DATABOOK’ 발간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아프리카 54개국의 투자 환경·한국과 관계 등 수록
수출입銀, ‘아프리카 DATABOOK’ 발간
한국수출입은행 전경. [수출입은행 제공]

한국수출입은행이 다음달 개최되는 '한-아프리카 정상회의' 앞두고 '아프리카 DATABOOK'을 발간했다고 27일 밝혔다.

책은 아프리카 54개국을 5개의 권역(동부, 서부, 중부, 남부, 북부)으로 분류한 후 국가 개황, 투자 환경, 한국과의 교역관계 등을 수록했다.

GDP·인구 상위국, 지역경제공동체 가입 현황, 권역별 에너지 자원의 잠재력과 휴대폰 보급률 등은 이미지를 제공한다.


아프리카는 14억 인구 중 60%가 25세 이하다. 소비 시장으로서의 성장 잠재력이 크며 풍부한 핵심광물 자원을 보유하고 있다. 특히 지난 2019년 54개국이 참여한 아프리카 경제공동체인 '아프리카대륙자유무역지대'가 출범하면서 거대한 단일시장으로서 지역내 교역이 더욱 확대되고 있는 상황이다.
수은은 아프리카 DATABOOK을 정부 부처 및 국회, 금융기관, 기업체, 언론, 주한 아프리카 국가 대사관 등에 무료로 배포하고, 수은 해외경제연구소 홈페이지에도 게시할 예정이다. 김경렬기자 iam10@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