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횡성 마트서 20대 흉기 난동…50대 여직원 목 부위 다쳐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횡성 마트서 20대 흉기 난동…50대 여직원 목 부위 다쳐
경찰 [연합뉴스]

강원 횡성경찰서는 횡성군의 한 마트에서 50대 여성 종업원에게 흉기를 휘두른 20대 남성 A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했다.

횡성경찰서는 흉기를 휘두른 혐의로 A씨를 붙잡아 조사 중이라고 26일 밝혔다.

A씨는 이날 오후 1시 40분쯤 횡성의 한 마트에서 점원을 향해 흉기를 휘둘러 점원의 머리와 목 부위에 큰 상해를 입힌 혐의를 받고 있다.

피해자 점원은 인근 병원에서 치료받고 있으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조사됐다. A씨도 손을 다쳐 병원에서 치료 중이다.


A씨는 범행 뒤 지친 듯 마트 한구석에 주저앉아 있다가 출동한 경찰에 붙잡혔다고 목격자들은 밝혔다.
A씨는 안내데스크 점원과 이야기를 나누다 책상을 넘어가 범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가 치료를 마치는 대로 범행 동기 등을 조사할 예정이다.

김광태기자 ktkim@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