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자녀 앞에서 아내 상습폭행한 아버지, 아동학대죄로 처벌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자녀 앞에서 아내 상습폭행한 아버지, 아동학대죄로 처벌
광주법원종합청사 [연합뉴스]

어린 자녀 앞에서 아내를 상습 폭행해 다치게 한 아버지가 아동학대 혐의로도 처벌받았다.

광주지법 형사5단독 지혜선 부장판사는 상습상해, 아동학대 혐의 등으로 기소된 A(31)씨에 대해 징역 1년 2개월에 집행유예 3년을 선고했다고 24일 밝혔다.

아울러 A씨에게 아동학대 치료프로그램 이수 40시간, 가정폭력 치료프로그램 이수 40시간도 명령했다.

A씨는 지난 2022년부터 지난해까지 전남 영광군 자택에서 30대 아내를 수십차례 폭행해 다치게 한 혐의로 기소됐다.

A씨는 아내와 주로 금전 문제로 다투다 폭력을 행사했는데, 두 자녀는 어머니가 폭행당하는 모습을 바로 앞에서 목격했다.

지 부장판사는 "피해자인 아내가 가정을 유지하기를 원하고 있어 집행유예를 선고한다"며 "자녀 앞에서 아내를 폭행한 행위는 아동 정신건강 및 발달에 해를 끼치는 행위로 자녀들은 실제 상당한 불안감을 느꼈다"고 지적했다. 김성준기자 illust76@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