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與, 尹-李 회동소식에 "집권 여당으로서 환영하고 적극 공감"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국민의힘은 19일 윤석열 대통령이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에게 회동을 제안한 소식을 접하고 "집권 여당으로서 환영하고 적극 공감한다"고 밝혔다.

정희용 국민의힘 수석대변인은 이날 국회 소통관 브리핑을 통해 "이번을 계기로 여·야간 오직 국민을 위한 건설적인 정책논의와 초당적 협력이 이루어질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국민을 위해서라면, 대한민국을 위해서라면, 우리 모두 지혜와 마음을 모아야 할 때"라고 강조했다.

정 대변인은 "우리 정치가 그간 국민의 뜻을 충실히 받들지 못했다"며 "극한의 정쟁과 대결이 아닌 토론과 협상, 대화와 타협을 기반으로 민생의 회복과 국민의 삶 개선을 위해 일하라는 국민의 명령을 따르지 못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결국 국민이 실제로 체감할 수 있는 변화를 실현하려면 정치권이 한마음으로 합심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또 "대한민국은 현재 미증유의 위기 앞에 봉착해 있다"며 "경제, 외교, 사회 전 분야에 걸쳐 우리가 그간 경험해보지 못했던 대외 환경에 노출돼 있고 이 위기를 성공적으로 뚫고 나가기 위해선 정파를 막론하고 모두의 힘과 지혜를 모아야 할 때"라고 거듭 지적했다.김세희기자 saehee0127@dt.co.kr

與, 尹-李 회동소식에 "집권 여당으로서 환영하고 적극 공감"
윤석열 대통령과 이재명 민주당 대표. 연합뉴스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