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자네 말 한번 타볼텐가" 한국마사회, `힐링승마 사업` 개시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사회공익 직군 종사자부터 일반국민까지 신청 가능…비용 일부 지원
"자네 말 한번 타볼텐가" 한국마사회, `힐링승마 사업` 개시
사진 한국마사회

한국마사회는 협력 민간 우수 승마시설인 '그린승마존' 중 힐링승마 사업에 참여할 승마시설 100개소를 선정 완료해 일반국민 등을 대상으로 신청자 모집에 나선다고 11일 밝혔다.

말과의 정서적 교감을 통해 심리적 상처를 치유하는 '치유형 승마 프로그램'으로 그동안 한국마사회가 소방관 등 국민 안전을 책임지는 사회공익 직군 종사자 및 일반국민들을 대상으로 시행해 왔다.

올해는 기존 소방관, 교직원, 간호사는 물론 간호조무사까지 포함하는 등 사회공익직군 대상을 확대했으며, 취약계층인 다문화가정이나 범죄피해자 등에게도 기회가 돌아갈 수 있게 했다. 10회 기준 강습비 30~50만원 중 80%~100%에 해당하는 비용을 마사회가 부담한다.

일반국민의 경우 만 19~65세까지 성인이라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으며 추첨을 통해 1800명을 선정하며, 기승비용의 40%를 마사회가 지원한다.


저출산 극복 등 정부기조를 반영해 다자녀 양육자(만18세 미만 자녀 3명 이상)에게는 원하는 승마장과 강습반에 대한 선정 우선권을 부여한다.
참가 신청은 말산업정보포털인 '호스피아' 홈페이지에서 회원가입 후 원하는 프로그램을 선택하면 된다. 일반국민은 11~18일, 사업공익직군 및 일부 취약계층은 19~25일 신청을 받는다.

정기환 한국마사회장은 "국내 유일의 말산업 전담 기관인 한국마사회가 '글로벌 TOP5 말산업 선도기업'으로 거듭나기 위해 말산업의 핵심동력인 승마 저변이 확대되고, 국민들의 인식변화가 중요하다"며 "앞으로도 한국마사회의 대표사업인 힐링승마를 통해 치유가 필요한 곳에 힐링을 전파하는 한편, 더 많은 분들이 승마를 즐길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이미연기자 enero20@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