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韓남동발전, 금산군 맞손… 금산양수발전 협약 체결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한국남동발전이 4일 충청남도청에서 충청남도, 금산군과 금산양수발전 사업의 성공적 완수를 위한 상호협력 거버넌스 구축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업무협약은 지난 12월 산업부 주관으로 시행한 신규 양수발전 공모에서 금산양수발전이 선정됨에 따라 각 관계기관 협업을 강화하기 위한 것이다. 3개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상호존중과 합리적인 절차에 따라 사업을 추진하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관광자원 및 인프라를 공동개발하며 친환경에너지 확대를 통한 국가 탄소중립 경제를 선도 하기로 했다.

남동발전은 신규양수발전 입지 선정과정에서 전국 18개의 예비지점을 대상으로 건설여건을 분석하고 민원 발생 가능성 등을 확인했고, 긍정적인 조사 결과가 나왔다. 충남 금산군 부리면 일대에 추진하는 금산양수발전은 댐 건설로 인한 수몰가구가 없고 사업개발을 위한 환경적 제약이 없으며, 송전선로 연계거리가 매우짧아 민원없이 신속한 사업추진이 가능할 거라는 판단이다. 금산양수발전은 3개월만에 금산군민 선거인 4만4000명 중 4만2000명(약 97%)의 유치 동의를 받았다.


김회천 한국남동발전 사장은 "신규 양수발전의 사업자가 선정 되기까지 물심양면 힘써주신 지자체 관계자와 금산군민께 감사의 말을 전한다"며 "금산양수발전을 안전하고 성공적으로 완수함은 물론 충남도와 금산군의 지속가능한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상생 협의체를 운영하고 상호 신뢰를 공고히 하겠다"고 말했다. 제11차 전력수급기본계획에 반영되는 금산양수발전은 2024년 건설타당성 조사, 2025년 기재부 예비타당성 조사, 2026년 환경영향평가 등 인허가 절차를 거쳐 2028년 본 공사 착공을 예정하고 있다.최상현기자 hyun@dt.co.kr
韓남동발전, 금산군 맞손… 금산양수발전 협약 체결
김회천(오른쪽 1번째) 한국남동발전 사장, 김태흠(오른쪽 3번째) 충남도지사, 박범인(오른쪽 5번째)금산군수(박범인)가 4일 금산양수발전 상호협력 거버넌스 구축 협약서에 서명을 하고 있다. [한국남동발전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