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두마리 통닭·초밥 9980원… 이마트 키친델리 `혜자네`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이마트 즉석조리코너 '키친델리'가 봄 신상품 14종을 출시하고, 먹거리 경쟁력 강화에 나섰다.

인기 외식 메뉴를 초저가로 기획하는 한편 제철 식재료를 활용한 이색 상품을 출시하고 해외 델리 브랜드를 단독으로 입점시키는 등 구색 차별화에도 만전을 기한다.

이마트는 외식물가 상승에 따른 고객 부담을 줄여주기 위해 치킨과 초밥을 초저가로 기획했다고 5일 밝혔다.

'3월 이마트 가격 파격' 상품인 '두마리 옛날통닭'은 국내산 계육을 바삭하게 튀겨낸 상품으로 2마리에 9980원에 선보였다. 통닭을 담는 포장재도 옛날 노란 종이 봉투를 떠올릴 수 있도록 복고풍으로 디자인했다. 사전 물량 기획으로 3월 한달 간 50만수 한정으로 판매하며 지난 주말에는 두마리 옛날통닭을 사려는 고객들의 발걸음이 이어졌다.

연중 내내 9980원에 판매하는 16입 초밥 '스시e9980'도 출시됐다. 연어, 장어, 새우, 오징어 등 남녀노소 좋아하는 인기 초밥으로 구성한 제품으로 1만원도 채 되지 않는 가격에 내놨다.


이와 함께 방풍나물김밥, 미나리회덮밥 등 이마트 키친델리에서만 만나볼 수 있는 차별화 상품 구색도 확대했다.
또 이마트는 키친델리 매장 내 글로벌 브랜드 '벤토 스시'를 국내 최초로 입점시켰다. 벤토 스시는 북미 전역에서 1천여 개 매장을 운영하며 매년 2400만개 이상의 초밥을 만들어 내는 세계 최대 초밥 회사 중 하나다. 지난달 이마트 용산점 델리코너에 1호점을 오픈한 데 이어 2월 29일 목동점에 문을 열었다. 오는 7일에는 월계점에도 도입해 연내 50개까지 운영 매장을 늘린다는 방침이다.

1인 가구를 위한 소단량 초밥인 '셀렉션 초밥'도 새롭게 선보인다. 새우, 연어, 계란, 광어 등 초밥 16종을 종류별 2입 포장한 제품이다.김수연기자 newsnews@dt.co.kr

두마리 통닭·초밥 9980원… 이마트 키친델리 `혜자네`
초밥 제품 이미지. 이마트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