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한동훈, 이재명에 "주제 제한 없는 토론하자...시간은 언제든 맞추겠다"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한동훈 "박민식에 강서을 출마 요청…朴, 역할 마다않겠다 해"
이용 '하남갑' 단수공천 가능성 질문에 "추미애가 흡족할지 모르겠다"
"이재명과 주제 제한 없는 토론 이뤄지길…제가 시간 언제든 맞추겠다"
한동훈, 이재명에 "주제 제한 없는 토론하자...시간은 언제든 맞추겠다"
국민의힘 한동훈 비상대책위원장과 회동을 마친 더불어민주당을 탈당한 국회부의장 김영주 의원이 1일 오후 서울 종로구 모처에서 취재진과 인터뷰를 하고 있다. [연합뉴스]

국민의힘 한동훈 비상대책위원장은 1일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에게 "여댜 대표로서 주제 제한 없는 토론이 이뤄지길 바란다"며 1대 1 TV토론을 제안했다.

한 위원장은 이날 서울 종로구의 한 식당에서 민주당을 탈당한 김영주 의원과 만찬 회동을 마친 뒤, 기자들과 만나 "국민들이 이 대표가 하는 여러 이상한 일에 대해 궁금한 점이 많다고 생각한다. 저도 많이 궁금하다"며 이같이 밝혔다.

한 위원장은 "이 대표가 가능한 시간이라면 제가 언제든 맞추겠다"며 "이 대표도 응하지 않을 이유는 없을 것 같다. 당연히 응할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국민의힘은 앞서 KBS, TV조선, 채널A, MBC로부터 '한 위원장과 이 대표의 1대 1 토론' 요청이 있었고, 한 위원장이 참여 의사를 각 사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 대표가 토론에 응할 것을 촉구했다.

한 위원장은 또한 "박민식 전 국가보훈부 장관에게 서울 강서을에서 싸워서 승리해달라는 요청을 드렸다"고 밝혔다.

그는 "박 전 장관에게 국민을 위한 승리를 위해 헌신해달라는 요청을 드렸다"며 "박 전 장관은 애국심, 사명감이 있는 분이다. 국민을 위해 필요하다면 어떤 역할도 마다하지 않겠다는 말씀을 주셨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승리를 위해선 강서을에서 오랫동안 활동해온 김성태 전 원내대표의 적극적인 노력도 필요하다"며 "김 대표님도 지금처럼, 어쩌면 지금보다도 더 강서을 승리를 위해 전력을 다해달라"고 요청했다.

당의 출마 요청에 박 전 장관이 화답하면서 박 전 장관은 강서을에서 전략공천을 받을 가능성이 커졌다.

정영환 공관위원장은 이날 박 전 장관의 강서을 전략공천 가능성에 대해 "본인이 원하면 충분히 검토해서 결정할 생각이 있다"고 말했다.

부산 북·강서갑에서 재선을 지낸 박 전 장관은 이번 총선에서 서울 영등포을에 출마했다가 해당 지역이 경선 지역으로 결정되자 경선을 포기했다.

한 위원장은 이용 의원의 경기 하남갑 단수공천 가능성을 질문받고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이 흡족해할지 모르겠다. 특별히 드릴 말씀은 없다"고만 답했다.

민주당은 이날 추 전 장관을 하남갑에 전략공천했다. 안소현기자 ashright@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