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속보] 푸틴, 러 핵무기 우주배치설에 "계획 없어…가짜뉴스" 부인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속보] 푸틴, 러 핵무기 우주배치설에 "계획 없어…가짜뉴스" 부인
연방 안전보장 회의를 주재하는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 [타스=연합뉴스]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서방 국가들로부터 제기하는 러시아의 '핵무기 우주배치설'을 "가짜뉴스"라며 전면 부인했다.

푸틴 대통령은 1일(현지시간) 러시아 연방안전보장회의에서 "우주에 핵무기를 배치할 계획이 없다"고 말했다고 타스 통신 등이 전했다.

그는 "오늘 일부 서방국 관리들에 의해 나온 가짜뉴스에 대해 논의했다"며 "러시아가 핵무기 우주 배치 계획을 세운 것으로 '의심'된다는 것인데, 우린 그런 계획이 없기 때문에 '의심'된다는 말을 썼을 것"이라고 말했다.

푸틴 대통령은 이어 "우주 공간에서의 군사적 위협을 무력화하는 것은 언제나 러시아의 주안점이 돼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미국 등 서방국 관계자들은 최근 러시아가 핵무기를 사용해 위성을 무력화할 수 있는 우주 기반의 능력을 개발하고 있다고 자국 언론에 전했다.

다음 달 이탈리아에서 열리는 주요 7개국(G7) 외교장관 회의에서 이 문제가 논의될 수 있다는 보도도 나왔다. 박양수기자 yspark@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