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KCC "올해 테마는 `타닥타닥`·컬러는 `웜그레이`"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KCC는 디자인 패러다임의 변화를 전망하고 솔루션을 공유하는 '2024 디자인 트렌드-펄스 세미나'를 개최한다고 27일 밝혔다.

올해로 16번째를 맞는 이번 세미나는 주요 고객사와 관계자를 KCC 디자인센터로 초청하거나 KCC 디자인팀이 고객사를 직접 방문하는 방식으로 오는 4월까지 진행한다. 지난해에는 현대자동차를 비롯한 자동차회사, 가전사, 건설사 등 230 여개 고객사 담당자 1770명이 참여했다.

디자인 트렌드-펄스 세미나는 소비자의 라이프 스타일과 니즈, 산업과 시장의 동향 등을 분석해 'CMF(색 ·소재·마감)과 인테리어' 디자인 트렌드를 소개하는 자리다. 새로운 인사이트와 맞춤형 컨설팅으로 매년 호응을 얻고 있다. KCC는 올해의 메인 디자인 테마로 'pit a pat'을 선정했다.

이 단어는 자박자박 발걸음을 묘사하는 의태어이자 심장이 뛰는 소리를 묘사하는 의성어다.

올해는 산업 전반에 괄목할만한 움직임 보다는 '자박자박, 타닥타닥' 걸음을 걷듯 차근차근 몰두하며 나아가는 모습을 연상시킨 키워드다. 삶을 의미있게 지속해 앞으로 나아가기 위한 사람들의 움직임과 미래의 불확실성이 주는 긍정적인 측면에서의 설레임을 이야기하고자 하는 의미다.


올해의 컬러로는 명상가라는 이름의 딥한 웜그레이 색상을 제안했다. 그레이톤의 중성적인 매력을 가지면서도 따뜻한 톤이 더해져 실용성과 신뢰성을 나타내는 한편 시대와 계절을 초월하는 포용적인 균형과 융합을 상징한다.
CMF 파트에서는 △움직이고 순환하는 지구 △인공지능과 디지털 기술이 보여주는 사실주의 △본질에 집중하는 자세를 각각 환경, 기술, 사회문화 분야의 테마로 선정했다. 사회적 흐름을 반영하는 디자인 제품들을 기반으로 기술, 사회, 경제, 문화 등 일상 전반에 펼쳐진 트렌드에 맞는 컬러 디자인을 제안하고 있다.

맹희재 KCC 컬러&디자인센터장은 "디자인 트렌드와 CMF 컬러 제안은 KCC 컬러디자인센터가 축적한 데이터베이스로 자체 개발한 트렌드 예측 툴을 활용해 연구 개발한 것으로 다양한 업계에 일대일 맞춤 디자인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며 "신제품 출시, 업무협약 체결 등의 가시적인 성과를 내고 있으며 고객사와 동반 성장할 수 있도록 디자인 역량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박한나기자 park27@

KCC "올해 테마는 `타닥타닥`·컬러는 `웜그레이`"
KCC가 2024년 트렌드 펄스 세미나를 통해 컬러 디자인을 제안하고 있다. KCC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