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실물 카드 없어도 QR코드로 ATM서 입출금 가능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실물 카드 없어도 QR코드로 ATM서 입출금 가능
실물 카드 없이도 모바일 현금카드 앱·모바일 뱅킹 앱의 QR코드를 활용해 은행권 현금자동입출금기(ATM)에서 입출금을 할 수 있게 된다.

한국은행 금융정보화추진협의회와 금융결제원, 17개 국내은행은 모바일현금카드 앱과 모바일뱅킹 앱을 이용해 ATM 입출금이 가능하도록 하는 'QR코드 방식의 ATM 입출금서비스'를 6일 개시한다고 5일 밝혔다.

이번 서비스 도입으로 17개 국내은행 ATM에서 실물 현금카드를 소지할 필요 없이 모바일현금카드 앱과 모바일뱅킹 앱으로 현금 입출금이 가능해진다.

기존 모바일현금카드 서비스는 근접무선통신(NFC) 인식이 가능한 ATM에서 안드로이드폰으로만 이용이 가능해 사용에 불편이 있었다. 앞으로는 NFC 방식 외에도 QR코드 방식으로 스마트폰 기종 제한 없이 ATM 입출금서비스가 가능하게 돼 편의성이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


한은 금융정보화추진협의회는 이번 서비스 도입을 위해 금융결제원에 사업을 위탁한 후 약 9개월 동안 서비스 기술 개발, 개별 참가은행 ATM에의 기술 적용 등의 과정을 거쳤다고 설명했다. 10월 말 기준 약 4만9000대 AMT에 QR코드 방식의 입출금 기능이 장착됐다.
QR코드 방식 ATM 입출금서비스를 이용하기 위해선 미리 모바일혀늠카드 앱을 다운로드해 은행 계좌와 연계하는 이용 가입 절차를 거쳐야 한다. 모바일현금카드 앱에서 제공하는 'ATM 위치 안내' 서비스를 이용하면 ATM 위치지도 등도 편리하게 이용 가능하다.

금융정보화추진협의회는 "향후 모바일뱅킹 앱 및 결제 플랫폼 앱과 서민금융기관·자동화기기사업자 ATM으로까지 서비스 도입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이미선기자 already@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