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속보] 검찰, 이재명 법인카드 유용 의혹 관련 경기도청 압수수색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검찰이 4일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의 경기도지사 시절 법인카드 유용 의혹과 관련해 경기도청을 압수수색했다.

수원지검 공공수사부(김동희 부장검사)는 이날 오전 경기도 수원시와 의정부시에 있는 경기도청 남부청사와 북부청사 등에 검사와 수사관 30여명을 보내 관련 자료를 확보했다.

압수수색 대상은 도청 총무과, 비서실 등 경기도청 사무실 외 법인카드가 사용된 것으로 추정되는 식당, 과일가게 등 상점들도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 대표는 부인 김혜경씨와 김씨를 보좌한 전 경기도청 총무과 별정직 5급 배모 씨가 도청 법인카드를 개인적으로 사용했다는 업무상 배임혐의를 받고 있다.

전 경기도청 공무원인 공익제보자 조명현씨의 신고로 국민권익위원회 검토를 거쳐 검찰이 수사를 진행 중이다.


검찰은 최근 경기도청을 압수수색하려다 영장이 법원에서 기각되자, 추가 수사를 벌여 영장을 재청구해 법원으로부터 발급받았다.
수원지검은 그동안 이화영 전 경기도 평화부지사의 뇌물 및 정치자금 의혹, 쌍방울 그룹의 대북송금 의혹과 관련해 경기도청을 압수수색한 적은 있으나 이 대표의 경기도 법인카드 유용 혐의로 강제수사를 벌인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김미경기자 the13ook@dt.co.kr



[속보] 검찰, 이재명 법인카드 유용 의혹 관련 경기도청 압수수색
이재명 민주당 대표가 4일 국회에서 최고위원 회의 중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