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검증 안된 내용"...의사 겸 방송인 여에스더, 식약처 전직 과장에 고발 당해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검증 안된 내용"...의사 겸 방송인 여에스더, 식약처 전직 과장에 고발 당해
여에스더 [연합뉴스]

식품의약품안전처 전직 과장이 가정의학과 전문의 겸 방송인 여에스더(58)씨를 경찰에 고발했다. 건강기능식품을 판매하면서, 허위·과장 광고를 한 의혹이 있다는 이유에서다.

4일 경찰에 따르면 전직 식약처 과장 A씨가 지난달 여씨를 식품표시광고법 위반 혐의로 조사해달라며 고발장을 냈다.

이에 서울 강남경찰서는 한 차례 고발인 조사를 한 뒤, 지난달 주소지 관할 등에 따라 수서경찰서로 사건을 이첩했다.


A씨는 여씨가 운영 중인 건강기능식품 업체의 온라인 쇼핑몰에서 상품을 판매하면서 검증되지 않은 내용을 바탕으로 질병 예방과 치료에 도움이 된다는 식의 광고를 했다고 주장하고 있다.
경찰은 해당 광고가 식품표시광고법 위반에 해당하는지 등을 검토해 여씨의 출석 조사 여부를 결정할 방침이다. 박양수기자 yspark@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