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속보] 이·하마스 휴전 엿새째, 이스라엘 인질 10명 석방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속보] 이·하마스 휴전 엿새째, 이스라엘 인질 10명 석방
이스라엘에서 석방된 팔레스타인 수감자가 29일(현지시간) 요르단강 서안 헤브론 인근의 자택에서 가족의 환영을 받고 있다. 이스라엘과 하마스는 인질 및 수감자 석방 교환을 대가로 지난 24일 일시 휴전에 들어갔다. [헤브론 로이터=연합뉴스]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 무장정파 하마스의 일시휴전 엿새째인 29일(현지시간) 하마스가 이스라엘 인질 10명을 석방했다고 로이터 통신이 보도했다.

매체에 따르면 이스라엘 육군 라디오는 가자지구에 억류됐던 이스라엘인 10명이 이날 국제적십자위원회(ICRC)에 넘겨졌다고 전했다.

앞서 하마스는 이날 러시아인 인질 2명을 석방했으며, 이스라엘 인질 석방은 당초 예상보다 늦어진 이날 밤 11시께 이뤄졌다. 이스라엘도 1대3 맞교환에 따라 팔레스타인 수감자 30명을 풀어줄 예정이다.

앞서 이스라엘과 하마스는 이스라엘 인질 1명당 팔레스타인 수감자 3명을 교환하고 가자지구에 연료를 포함한 인도적 지원을 허용하는 조건으로 지난 24일부터 나흘간 일시 휴전에 들어갔다. 휴전이 끝나는 28일 다시 기간을 이틀 연장하기로 합의해 일단은 엿새째인 30일 오전 종료된다.

전날까지 가자지구에서 풀려난 인질은 이스라엘인 60명과 외국인 21명 등 모두 81명이다. 이스라엘에서 풀려난 팔레스타인 수감자는 180명이다.

김광태기자 ktkim@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