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교통안전공단 "`택시 앱미터 전문검정기관`으로 선정"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교통안전공단 "`택시 앱미터 전문검정기관`으로 선정"
출처 교통안전공단

한국교통안전공단은 지난 28일 국토교통부로부터 '애플리케이션식 택시미터'(이하 앱미터) 전문검정기관으로 지정됐다고 29일 밝혔다.

앱미터는 차량위치정보를 기반으로 위치, 시간, 거리 등을 계산해 택시요금을 산정하는 방식으로 전국 약 18만대의 택시에 설치돼 운영 중이다.

앱미터 전문검정기관은 자동차관리법 시행규칙에 따라 앱미터의 요금산정 기능 변경 시 진행되는 수리 검정, 산정방식 적합 여부를 확인하는 정기 검정 등의 업무를 맡는다.


공단은 앱미터 검정은 기존 검정 방식과 달리 데이터 기반으로 운영돼 검정수수료가 따로 발생하지 않아 사회적 비용을 대폭 줄일 수 있을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권용복 공단 이사장은 "앱미터는 다양한 택시요금 체계 구현으로 새로운 택시서비스 제공이 가능해 모빌리티 혁신을 이끌 수 있다는 점에서 의의가 있다"며 "택시요금 산정의 정확성, 신뢰성 확보로 국민의 편리한 택시이용이 가능하도록 앱미터 전문검정기관으로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미연기자 enero20@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