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저스템, `2023 대한민국 기술사업화대전`서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 수상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저스템은 지난 28일 '2023 대한민국기술사업화대전'에서 기술사업화 민간부문 산업통상자원부장관상을 수상했다고 29일 밝혔다.

대한민국 기술사업화대전은 기술사업화 유공자를 발굴·포상하는 시상식을 포함해 연구개발 결과물의 기술이전과 사업화 관련 활동의 성과를 공유하는 산·학·연 공유·소통의 장으로 산업부가 주최하고 한국산업기술진흥원(KIAT)가 주관하는 연례 행사다.

저스템은 자사의 연구개발(R&D)과정을 사업화해 구체적인 성과를 창출하고 기술의 사업화로 온·오프네트워크를 구축한 점을 높이 평가받았다.

저스템은 반도체 습도제어분야(N2 PURGE분야)에선 점유율 세계 1위를 달성하고, 수율향상을 위한 차세대 습도제어솔루션에 대한 연구개발을 꾸준히 수행하고 있다. 특히 N2 PURGE솔루션은 기존의 일본 제품의 수입을 대체함으로써 관련 산업의 기술내재화효과를 가져오는 등 국산화에 기여한 공로가 인정됐다.

디스플레이분야에서는 LCD에서 OLED(유기발광다이오드)로 전환하는 산업적 트렌드에 맞춰OLED 고진공용 정전기 제거 기술을 세계 최초로 개발하고 디스플레이 기업에 공급하며 기술사업화에 성공한 점이 주목받았다.


저스템은 전체 임직원 중 25% 이상이 연구원으로 구성돼 있으며 매년 매출의 10%내외를 연구개발에 투자하는 등 첨단 기술의 개발에 주력해 오고 있다. 2020년에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우수기업연구소로 선정돼 기술력을 입증받았으며, 2021년에는 중소벤처기업부가 선정한 한국의 대표적인 소부장 강소기업으로 뽑힌 바 있다. 특허건수도 출원 포함 11월 말 기준 총 183건을 보유하고 있다.
현재 저스템은 2차전지, 태양광 등 첨단산업 진출을 통해 사업 및 매출다각화를 추진하고 있고 화성 방교동에 제 2공장을 마련해 생산라인을 강화하는 등 선제적으로 인프라를 구축하며 지속성장을 위한 기반을 다져가고 있다

임영진 저스템 대표이사는 "연구개발의 성과를 기술화하고 이를 국내유수의 글로벌 기업들에 제공함으로써 국내 첨단산업의 발전에 기여하게 돼 큰 보람을 느낀다"며 "앞으로도 반도체 2차전지 디스플레이 등 첨단산업의 발전을 위한연구개발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전혜인기자 hye@dt.co.kr

저스템, `2023 대한민국 기술사업화대전`서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 수상
김용진(오른쪽) 저스템 사징과 이광재 기술기획팀장이 지난 28일 '2023 대한민국기술사업화대전'에서 기술사업화 민간부문 산업통상자원부장관상을 수상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저스템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