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하나금융, 임직원 봉사활동… 취약계층 지원 캠페인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하나금융그룹은 지난 11일 서울 중구 하나금융 사옥에서 '2023 모두하나데이' 캠페인 실천을 위한 임직원 봉사활동을 실시했다고 13일 밝혔다.

모두하나데이는 2011년 11월 11일부터 시작해 올해로 13번째를 맞이하는 하나금융의 대표 ESG활동이다.

하나금융은 매년 지역 소상공인 및 취약계층을 위한 임직원 봉사활동을 통해 '하나로 연결되는 모두의 나눔과 진심'을 실천하고 있다. 올해도 연말까지 '2023 모두하나데이' 캠페인의 실천을 위한 다양한 임직원 봉사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번 봉사활동은 그룹 임직원과 가족 130여 명이 참여 했다.

그룹 임직원들은 명동사옥 대강당에서 시각장애아동의 촉각 학습용 도구인 점자교구를 정성껏 제작해 국립서울맹학교 시각장애아동 130명 앞으로 전달했다.

또 일상 속에서 손쉽게 실천 할 수 있는 환경보호운동 '줍깅'을 통해 하나금융그룹이 위치한 서울 명동일대와 주변 지역의 환경 정비를 시행했다.

소상공인들에게는 그룹 임직원들의 응원의 메시지를 담아 직접 제작한 '행복상자' 100개를 전달했다. 행복상자는 각 티슈, 키친티슈, 친환경 수세미, 고무장갑, 타올 등 실용적인 생활필수품으로 구성됐다.

봉사활동에 참여한 하나금융그룹 임직원은 "어려운 소상공인 분들을 지원하고 골목상권을 살리기 위한 나눔 프로그램에 참여하게 돼 기쁘다"며 "소상공인 분들께 직접 응원의 메시지를 전달하며 상생과 나눔의 의미를 다시 한 번 생각하게 되어 보람찬 경험이 됐다"고 말했다.

이외에도 하나금융과 그룹 관계사는 독거 어르신을 위한 방한용품 지원, 취약계층 아동 교육 봉사 등 다양한 봉사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다. 해외에서 근무 중인 임직원들 역시 현지에서 지역과 밀착된 봉사활동을 진행해 해외 현지에도 모두하나데이의 나눔의 의미를 전파시켜 나갈 계획이다.



이미선기자 already@dt.co.kr

하나금융, 임직원 봉사활동… 취약계층 지원 캠페인
지난 11일 하나금융 임직원 봉사활동에 참석한 하나금융 임직원들이 자녀들과 함께 직접 제작한 점자교구를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하나금융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