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KCL, 에스지유코리아와 생분해성플라스틱 시험인증 협력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KCL, 에스지유코리아와 생분해성플라스틱 시험인증 협력
김종상 KCL 부문장(사진 오른쪽)과 오재영 에스지유코리아 대표가 24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KCL)은 에스지유코리아와 24일 서울 마포구 에스지유코리아 본사에서 생분해성 바이오 플라스틱의 시험인증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KCL은 티유브이 오스트리아(TUV AUSTRIA)의 OK compost, OK biobased 인증의 국내시험소 지정을 통해 기업이 인증을 수월하게 획득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이 인증은 바이오 플라스틱분야에서 인지도가 높고, 국내에서는 에스지유코리아가 인증 취득 업무를 수행하고 있다.

양 기관은 △생분해성 플라스틱 및 바이오 플라스틱의 원료·제품 시험, 평가 및 검사 결과에 대한 협력관계 구축 △양 기관 간 생분해 플라스틱 자료 및 정보 교환 △기술력 향상을 위한 인적 교류 등에 협력키로 했다.

KCL은 생분해성 플라스틱 산업 육성을 위해 산업부의 지원을 받아 플라스틱 대체물질 소재부품장비산업 지원센터 구축 사업을 진행하고 있고, 자연 토양·해양 등 다양한 인증 조건 시험 기관으로 지정받을 수 있도록 협력 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조영태 KCL 원장은 "KCL은 올해 초 독일 딘 써트코(DIN CERTCO) 및 미국 BPI 인증 관련 생분해성 플라스틱 시험 기관으로 지정받은데 이어 이번 협약을 계기로 유럽인증 시험 기관이 돼 국내 기업이 해외인증을 신속하게 획득해 적기에 수출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정석준기자 mp1256@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