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NH아문디자산운용, `소부장` 투자하는 필승코리아펀드 연초 이후 수익률 30% 돌파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NH아문디자산운용, `소부장` 투자하는 필승코리아펀드 연초 이후 수익률 30% 돌파
NH아문디자산운용 필승코리아펀드가 연초 이후 수익률 30%를 돌파했다.

NH아문디자산운용은 '필승코리아펀드'가 연초 이후 30% 넘는 수익률을 기록했다고 5일 밝혔다.

지난 4일 기준 필승코리아펀드의 연초 이후 수익률은 34.22%다. 최근 6개월과 1년 수익률은 각각 17.62%, 25.34%로 집계됐다. 설정 후 수익률은 117.54%에 달한다.

필승코리아펀드는 2019년 8월 14일 출시된 소재·부품·장비(소부장) 펀드로,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국내 소부장 기업에 집중 투자한다.

특히 국산화 수혜가 예상되는 소부장 기업으로 구성된 핵심 종목과 성장이 전망되는 주변 종목에 동시 투자하는 전략적 포트폴리오를 구축하고 있다. 이를 통해 반도체, 디스플레이, 이차전지, 자율주행 및 로봇 등 다양한 테마의 소부장 관련 기업에 분산투자가 가능하다.

특히 인공지능(AI) 시장의 확대는 반도체를 포함한 IT 시장에 긍정적인 효과를 가져오면서 필승코리아펀드에도 우호적인 시장 환경이 조성될 것이라는 게 NH아문디자산운용 측 설명이다.

필승코리아펀드를 운용하고 있는 정희석 주식운용본부장은 "AI 시장 확대, 국내 외 반도체 투자 모멘텀과 업황 회복 등을 고려하면 IT 소부장 기업에 기회가 있을 것"이라며 "메모리에 이어 비모메리 시장 확대 전략에 힘입어 국내 소부장 기업들도 큰 성장 모멘텀이 예상된다"고 설명했다.

고숭철 주식운용부문장(CIO)는 "미래 자산을 불려 갈 펀드를 선택함에 있어 보수 비용도 중요한 고려 요소인데 필승코리아펀드는 동종 유형 펀드 대비 경쟁력 있는 보수 비용을 제공하고 있다"면서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대한민국 소부장 기업에 투자하고 싶다면 필승코리아펀드가 좋은 선택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신하연기자 summer@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