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네이버 `커머스솔루션마켓`, 기술 스타트업·SME 동반성장 이끈다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커머스솔루션마켓`, 기술 스타트업·SME 동반성장 이끈다
네이버의 '커머스솔루션마켓'이 기술 스타트업과 소규모 SME(중소상공인)들의 동반성장에 기여하고 있다. 네이버 제공

네이버의 '커머스솔루션마켓'이 기술 스타트업과 소규모 SME(중소상공인)들의 동반성장을 이뤄내고 있다. 커머스 솔루션 마켓에 입점한 기술 스타트업의 평균 매출이 우상향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7일 네이버에 따르면 커머스솔루션마켓에 입점한 상위 매출 10개 제품의 최근 2개월(5~6월) 매출은 직전 동 기간 대비 약 45% 성장했다.

지난해 1월 베타 오픈하고 올 초부터 정식 서비스를 시작한 네이버 커머스솔루션마켓은 스마트스토어와 브랜드스토어 판매자에게 상품 소싱·관리부터 마케팅, 판매, 고객관리에 이르기까지 사업 운영에 필요한 기술 솔루션을 모아 제공하고 있다. AI(인공지능)를 비롯해 다양한 첨단 기술의 접근성을 낮춰 현재 약 10만개의 스마트스토어가 온라인 비즈니스 운영에 필요한 솔루션을 다양하게 활용 중이다.

현재 커머스솔루션마켓에는 총 49개 솔루션이 등록돼 있으며 이 중 외부 개발사의 솔루션은 32개로 전체의 65%를 차지한다. 네이버는 커머스솔루션마켓 내 개발자 전용 공간에서 오픈 API(응용 프로그램 인터페이스)를 제공하고 기업형 엑셀러레이터 D2SF와의 연계로 투자와 성장을 지원하고 있다.

AI로 영상을 자동으로 만들어주는 파이온코퍼레이션의 'VCAT.AI(브이캣에이아이)'는 입점 한 달 만에 커머스솔루션마켓을 통한 솔루션 구독자와 매출이 3배 이상 성장했다.

기술 스타트업들은 고객을 확보하고 SME들은 사업 생산성과 매출 향상에 도움을 얻는 선순환 효과도 발생한다. 한 패션잡화 스마트스토어의 경우 디자인 전문 인력 없이 스토어를 운영 중인데도 위 솔루션만을 활용해 숏폼 영상을 제작, 등록해 매출이 5~6배 이상 늘었다.

네이버 클로바의 텍스트 분석 기술을 활용해 개발한 유니드컴즈의 '리뷰 노출 AI 매니저' 역시 판매자 운영 효율 증대에 도움을 주고 있다. 우수한 리뷰를 상품 마케팅에 활용할 수 있도록 리뷰 분석, 배너 디자인, 업데이트 작업을 자동화하는 솔루션을 제공하며 최근 2개월간 솔루션 매출액이 5배 가까이 성장했다.

정민 네이버 책임리더는 "연내 70여개 외부 솔루션 입점을 목표로 기술 스타트업과의 협력을 강화해 솔루션 라인업을 다양화하고 성장 공유 생태계도 더욱 넓혀가겠다"고 말했다.윤선영기자 sunnyday72@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