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카카오엔터프라이즈, 카카오i클라우드 신규 리전 통해 멀티AZ 지원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엔터프라이즈, 카카오i클라우드 신규 리전 통해 멀티AZ 지원
리전과 AZ 개념. 카카오엔터프라이즈 제공

카카오엔터프라이즈는 안정성과 확장성을 갖춘 클라우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멀티 AZ(가용영역)을 지원하는 신규 리전을 공개했다고 8일 밝혔다. 연결성을 높여주는 TGW(Transit Gateway)와 사용자 선택권을 넓히는 BCS(Beyond Compute Service) 등 신규 서비스도 신규 리전을 통해 제공한다.

'카카오 i 클라우드'는 기업·기관 비즈니스 요구사항을 충족하기 위해 공공기관용 리전을 포함해 국내에 총 3개 리전을 운영하고 있다. 리전은 특정한 지리적 위치의 개념으로 한 개 이상의 AZ로 구성된다. AZ는 리전 내에 하나 이상의 데이터 센터를 포함하는 물리적으로 격리된 공간이다.

이번에 공개하는 신규 리전에서 멀티AZ를 제공하며, 서로 다른 AZ에 배치된 리소스 간 높은 처리량과 짧은 지연 시간을 제공한다. '카카오 i 클라우드' 사용 기업·기관 고객은 멀티AZ를 통해 인스턴스(클라우드 제공업체에서 제공하는 서버 리소스), DB(데이터베이스), 스토리지 등의 리소스를 분산 배치해 비즈니스 연속성과 고가용성을 확보할 수 있다.

사용자가 필요한 만큼 VM(가상머신), GPU(그래픽처리장치) 및 NPU(신경망처리장치) 등 가속화 컴퓨팅, 베어메탈 서버 등 서비스 구성을 선택해 사용할 수 있는 클라우드 컴퓨팅 서비스 'BCS'도 공개했다. 기업·기관 고객은 CPU·메모리·스토리지·네트워크 등 워크로드 요구사항, 사용자 수, 예산, 제약 조건 등을 고려해 '범용', '메모리 최적화', '가속화', '비디오 트랜스코딩' 등 다양한 유형의 인스턴스를 선택할 수 있다. 엔비디아, AMD, AMD-자일링스, 인텔, 퓨리오사AI 등 폭넓은 GPU·NPU 선택지를 제공한다. 경쟁사 대비 80~90% 수준의 비용으로 가격 경쟁력을 갖췄다는 게 회사의 설명이다.


이를 통해 고성능·고집적 클라우드 자원을 요구하는 AI(인공지능)개발에 특화된 인스턴스도 선택할 수 있다. 객체감지·얼굴인식·NLP(자연어처리)·음성인식 등 AI모델 개발을 필요로 하는 의료진단·보안시스템·로봇공학 분야에서는 '가속화' 인스턴스 중 최신 세대 GPU·NPU를 선택해 대규모 딥러닝 모델 학습·추론 속도를 크게 향상시킬 수 있다. 특히 '비디오 트랜스코딩' 인스턴스는 국내 클라우드 최초로 특화 인스턴스로 제공, 미디어·엔터테인먼트 기업이 보다 원활하게 영상 관련 작업을 처리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최대 4K UHD 해상도에서 대규모 데이터를 처리할 수 있다.
이밖에도 다수의 VPC(퍼블릭 클라우드 인프라 내에 프라이빗 클라우드처럼 완벽히 격리해 독립적으로 운영할 수 있는 가상 프라이빗 클라우드)나 온프레미스 간 성능 저하 없이 신속하고 유연하게 연결해주는 서비스인 TGW 서비스를 공식 출시했다. 사용자가 원하는 클라우드 환경과 애플리케이션의 프로비저닝을 제공하는 OSS(오픈소스 소프트웨어) 라이브러리를 베타 서비스로 제공한다.

이경진 카카오엔터프라이즈 대표는 "이번 신규 리전 출시와 더불어 선보이는 카카오 i 클라우드의 멀티AZ와 BCS 를 통해 고성능 프리미엄 클라우드 시장을 공략하겠다"며 "향후 컴퓨터 비전, AI개발 등을 위한 고성능·고사양의 특화 인스턴스를 지속 선보여 기업·기관 고객이 보다 뛰어난 성능의 차별화된 클라우드를 활용하면서 비용을 절감할 수 있는 효율적인 방안을 제시할 것"이라고 말했다.팽동현기자 dhp@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