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삼성D, 유니버셜 등 할리우드에 QD-OLED 우수성 소개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삼성디스플레이는 지난달 31일(현지시간)부터 이틀간 미국 로스앤젤레스 쉐라톤 유니버셜 호텔에서 할리우드의 주요 영화 제작사 관계자 및 영상 콘텐츠 전문가들을 대상으로 '할리우드 리빌' 행사를 진행한다고 1일 밝혔다.

작년에 이어 두 번째로 진행되는 이번 행사에는 월트 디즈니, 유니버셜 픽쳐스, 워너 브로스, 넷플릭스 등 총 12개 글로벌 영상 콘텐츠 기업 관계자들을 비롯해 업계 화질 전문가들이 참석했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이번 행사에서 진화된 인공지능(AI) 기술과 최신 유기재료를 적용해 작년보다 더 선명하고 밝은 영상을 표현하는 2023년 QD(퀀텀닷)-OLED(유기발광다이오드)의 장점을 소개하고, 신제품 49인치 울트라 와이드 모니터용 패널과 초대형 77형 TV인치 패널 등을 전시했다.

또 영화 제작 환경과 유사하게 만들어진 암실에 65인치 QD-OLED 및 기존 디스플레이가 표현하는 색을 '마스터링' 모니터와 비교 체험할 수 있는 공간도 마련했다. 마스터링 모니터는 영상 콘텐츠 제작 시 콘텐츠 제작자가 원하는 색과 가장 가까운 색을 구현하기 위해 디스플레이의 색을 미세하게 조정해 컬러의 기준이 되는 모니터다.

삼성디스플레이 관계자는 "관객이나 시청자들이 좋은 콘텐츠를 즐기기 위해서는 영상 콘텐츠 제작 과정에서 정확한 컬러 표현이 중요하다"며 "업계 최고 수준의 색 표현력을 갖춘 QD-OLED의 우수성을 영화 산업계 전문가들이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행사를 마련했다"고 행사의 배경을 설명했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앞으로도 영상 산업 전문가들과 지속적으로 교류하며 소비자들은 물론 영상 및 전문가들을 만족시킬 수 있는 제품을 지속적으로 개발할 예정이다.

한편 삼성디스플레이는 QD-OLED와 함께 지난 1월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CES 2023'에 처음 공개했던 폴더블과 슬라이더블 두 가지 기술을 결합한 '플렉스 하이브리드'와 13인치 태블릿을 17인치 대화면으로 확장해 사용할 수 있는 '슬라이더블 플렉스 솔로' 등 OLED 패러다임을 바꾸고 있는 새로운 폼팩터 제품도 소개했다.전혜인기자 hye@dt.co.kr

삼성D, 유니버셜 등 할리우드에 QD-OLED 우수성 소개
지난달 31일(현지시간)부터 이틀간 미국 LA에서 열린 삼성디스플레이 '할리우드 리빌' 행사에 참석한 할리우드 관계자들이 QD-OLED의 화질 특성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삼성디스플레이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