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날씨] 대기 불안정에 전국 곳곳 소나기…낮 최고기온 32도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날씨] 대기 불안정에 전국 곳곳 소나기…낮 최고기온 32도
10일 오후 서울 종로구 서울대병원에서 의료관계자들이 갑자기 내린 소나기에 서류나 손으로 머리를 가린 채 급하게 이동하고 있다. [연합뉴스]

목요일인 11일에는 대기 불안정으로 오후부터 밤사이 서울·경기·강원·충청권·전라권·경북권·울산·경남 내륙 등 전국 곳곳에 소나기가 내릴 것으로 관측된다.

10일 기상청에 따르면 11일 예상 강수량은 서울·경기 내륙, 강원 내륙·산지, 대전·세종·충남·충북, 광주·전남·울산·경남 내륙 5∼40㎜, 대구·경북 5∼60㎜다.

소나기가 내리는 지역에선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으니 해상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

아침 최저기온은 19∼23도, 낮 최고기온은 25∼32도로 예보됐다.


미세먼지 농도는 원활한 대기 확산으로 전 권역이 '좋음'∼'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서해·남해 앞바다에서 0.5∼1.0m로 예상된다.

안쪽 먼바다(해안선에서 약 200㎞ 내의 먼바다)의 파고는 동해·남해 0.5∼2.5m, 서해 0.5∼2.0m로 예측된다. 박양수기자 yspark@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