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CJ제일제당, 독일 아마존 공식 입점…서유럽 시장 공략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CJ제일제당은 독일 최대 이커머스 플랫폼인 '아마존(Amazon)'에 비비고 스토어를 공식 입점하고 제품 판매를 시작했다고 25일 밝혔다.

지난달 독일 아마존에 문을 연 비비고 스토어는 김스낵, K-소스, 만두, 치킨 등 총 19종에 달하는 비비고 제품을 판매하고 있다. 특히 스낵 형태의 김이 독일 아마존에 입점한 것은 처음이다.

회사는 2018년 냉동식품기업 '마인프로스트'를 인수하며 독일에 본격 진출한 후 꾸준히 메인스트림 채널 입점을 확대해 왔다. 2019년 현지 1위 마트 체인 '에데카'를 시작으로 2022년 '글로버스'와 '테굿', 2023년 '레베'에 비비고 만두와 양념치킨, 김 등을 출시하며 독일 전역으로 유통망을 늘렸다. 이를 통해 비비고의 독일 B2C 만두 시장 점유율은 2021년 18%에서 지난해 48%로 성장했다.

또 네덜란드에서도 대형 마트인 '알버트하인', '윰보', 호오흐플리트'에 입점하면서 영토를 확장하고 있다.

회사는 올해 서유럽 신규 국가에서 대형 유통채널 진출을 가속화하고, 이를 발판 삼아 향후 유럽 전역으로 뻗어 나간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스위스에서 유명 마트 체인 '알디'와 비비고 만두 판매 이벤트를 진행하는 한편, 프랑스에는 지난달 법인을 설립하며 현지 사업을 본격화하고 있다.

서효교 CJ제일제당 유럽사업담당은 "문화적 특성과 소비 트렌드를 반영한 맞춤형 전략으로 현지 메인스트림 유통채널 입점을 빠르게 늘려가고 있다"며 "만두를 넘어 치킨, 가공밥, 소스, 김치 등 다양한 제품을 선보이며 유럽 내 K-푸드 저변 확대에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이상현기자 ishsy@dt.co.kr

CJ제일제당, 독일 아마존 공식 입점…서유럽 시장 공략
독일 아마존에 공식 입점한 CJ제일제당 '비비고 스토어'. CJ제일제당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