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배럴, 수영인 2천 명 참가한 `2024 스프린트 챔피언십` 성료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인천문학박태환수영장에서 5월 25·26일 양일간 개최
약 2,000명의 수영인들이 참가하며 '수영인들의 대축제'로 주목받아
배럴, "마스터즈 대회 개최로, 전문 스윔 브랜드로 도약하는 계기될 것"
배럴, 수영인 2천 명 참가한 `2024 스프린트 챔피언십` 성료
워터 스포츠 브랜드 ㈜배럴(대표 박영준)이 지난 25, 26일 '2024 배럴 스프린트 챔피언십' 수영 대회를 개최했으며, 수영인들의 뜨거운 열기 속에 성황리에 마무리했다고 전했다.

'배럴 스프린트 챔피언십'은 수영에서 단거리로 분류되는 스프린트 종목 중에서도 50m 종목만 진행하는 것이 특징이다. 또한 기록 갱신 목적의 일반 마스터즈 수영대회와는 달리, 실제 프로 대회처럼 예선과 결선으로 나누어 순위를 정하는 차별화된 방식으로 운영하고 있다.

지난 2019년에 개최된 첫 대회 이후 코로나19로 인해 5년만에 열린 대회로 접수 전부터 많은 수영인들의 주목을 받았다. 약 2천 명이 참가해 뜨거운 열기 속에 대회가 진행됐으며, 종합 우승 1위부터 3위 팀에게는 총 1000만 원의 상금과 트로피를 수여했다. 대회 통합, 남녀 MVP에게도 각각 트로피와 30만 원의 배럴 온라인 상품권을 부상으로 전달했다.

인천문학박태환수영장에서 열린 대회 현장에서는 다양한 이벤트 부스를 운영하며 즐길 거리를 동시에 마련했다. 대회 참가자 전원에게는 완영 메달을 포함해 특별 제작된 기념 티셔츠, 수모, 타월, 백팩 등의 푸짐한 기념품을 제공했다.

배럴 관계자는 "배럴 스프린트 챔피언십이 국내 최대의 마스터즈 대회로 자리매김하면서 전문 스윔 브랜드로 한 단계 더 도약하는 계기가 되었다."며, "앞으로도 많은 수영인이 즐길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할 예정이니,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정용석기자 kudljang@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