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하이퍼코퍼레이션, 가로수길·홍대에 `비긴즈유스`의 오프라인 광고 진행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하이퍼코퍼레이션, 가로수길·홍대에 `비긴즈유스`의 오프라인 광고 진행
코스닥 상장사 하이퍼코퍼레이션(구 메디프론)는 콘텐츠 플랫폼 엑스클루시브의 첫 드라마 '비긴즈유스(Begins≠Youth)'의 오프라인 광고를 도산대로와 학동로 등 서울에서 진행한다고 29일 밝혔다.

비긴즈유스는 지난 2015년 방탄소년단(이하 BTS)가 발표한 앨범 '화양연화'의 스토리를 기반으로 2차 창작된 드라마 콘텐츠로, 초록뱀미디어와 하이브(HYBE)가 총 12부작으로 공동제작 했다. 각기 다른 사연을 가진 7명의 소년이 함께 상처와 아픔을 극복해 나가는 이야기가 담겨 출시 전부터 팬들의 관심을 모은 바 있다.

4월 30일부터 비긴즈유스를 독점 유통하는 엑스클루시브(Xclusive)는 하이퍼코퍼레이션의 자회사인 핑거랩스가 개발한 팬덤 기반 콘텐츠 유통 플랫폼이다. 세계 최초로 웹 3.0 기술을 활용해 소비자를 중심으로 콘텐츠 제작, 소유, 수익 창출을 가능하도록 구현했다. 무엇보다 유저가 아티스트와 관련한 영상, 웹툰, 음악, 소설 등 다양한 종류의 콘텐츠를 소유하고 판매할 수 있다는 점에서 단순 콘텐츠 소비를 넘어 참여형 팬덤으로 거듭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비긴즈유스의 경우 한정된 시청권을 발행, 이를 구매한 유저만이 콘텐츠에 접근할 수 있으며 이후 시청을 원하는 유저들은 기존 소유자들로부터 시청권을 유상으로 대여받아야 한다. 홈페이지를 공개한 지 한 달 만에 일평균 2만 명 이상이 방문, 약 63만 명의 누적 순 방문자 수를 기록했으며, 누적 페이지 뷰 수는 100만 회에 달할 만큼 엑스클루시브의 생태계는 성공적으로 확장되는 중이다.

비긴즈유스 오프라인 광고에는 비긴즈유스 동영상과 스크린샷, 스틸사진 등을 활용해 비긴즈유스와 엑스클루시브의 인지도와 관심도를 끌어올리는 내용이 담겼다.


오프라인 광고는 그린스마트존과 버스정류장 옥외 전광판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대한민국 유행을 선도하는 지역의 통행객들의 시선을 끌겠다는 구상으로 진행되는 오프라인 광고는 도산대로 및 학동로 일대의 그린스마트존과 종로구, 마포구, 강남구, 송파구, 서초구를 아우르는 버스 정류장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옥외 전광판 광고는 가로수길 초입 도산대로 전광판과 홍대입구 1번 출구와 2번 출구의 전광판에서 진행된다. 이외에도 케이블 채널 광고가 진행 중이며 KBS 영화가 좋다, SBS 접속무비월드, MBC 출발 비디오 여행과 같은 공중파의 영화 소개 프로그램에서도 비긴즈유스 소개가 예정돼 있다.

엑스클루시브 관계자는 "지난 4월 말 비긴즈유스를 온라인 공개하고 전 세계적으로 케이팝 팬들이 관심을 가지며 빠르게 엑스클루시브의 접속량이 늘고 있다"라며, "이번 오프라인 광고를 통해서는 온라인이 아닌 채널에서도 비긴즈유스와 엑스클루시브의 지명도를 끌어올릴 목표"라고 밝혔다.

정용석기자 kudljang@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