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가우디오랩, AI 기반 녹음 앱 `저스트보이스레코더` 출시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가우디오랩, AI 기반 녹음 앱 `저스트보이스레코더` 출시
가우디오랩은 AI 소음제거 기술을 활용한 모바일 녹음 애플리케이션 '저스트 보이스 레코더(Just Voice Recorder)'를 출시했다고 23일 밝혔다. iOS 버전을 지원하며 안드로이드 버전도 출시 예정이다.

'저스트보이스레코더'는 AI 소음제거 기술이 적용된 녹음 앱이다. 온디바이스AI 방식을 채택해 녹음 내용이 클라우드 서버 등 기기 밖으로 전송되지 않아 보안이 요구되는 녹음에 활용할 수 있다. 실물 녹음기와 유사한 직관적인 사용과 데이터 유출 염려를 낮춘 안전한 녹음을 지원한다. 이미 녹음해둔 파일도 앱에 옮기면 더 선명하게 들을 수 있게 해준다.

가우디오랩은 '저스트보이스레코더'에 자사의 세계 최고 수준의 AI 음원 분리 기술(GSEP)과 음량 평준화(LM1) 기술을 탑재했다고 설명했다. AI 기술로 사람 목소리만 분리하고 강화시켜 핵심 내용을 또렷하게 들을 수 있다. 음량 평준화 기술로 녹음파일 전체 음량을 균형 있게 맞춰 청각 피로도 줄여준다. 제품에 탑재된 실시간 소음제거 AI 기술 '저스트 보이스(Just Voice)는 2024년 CES 혁신상 수상작이자 SXSW 혁신상 파이널리스트에 오르기도 했다.

윤진한 가우디오랩 PO(Product Owner)는 "갑작스러운 현장 인터뷰를 진행해야 하거나 급작스럽게 녹음이 필요했던 경우뿐만 아니라, 과거에 기록해 둔 소중한 순간의 녹음 품질이 좋지 않아 잘 듣지 못했던 안타까운 기억이 있다면 저스트 보이스 레코더를 꼭 사용해보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가우디오랩은 더 많은 이들이 좋은 소리 경험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팽동현기자 dhp@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