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날씨] 낮 대부분 25도 안팎, 최고 30도…강원도·경상권 오후 소나기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날씨] 낮 대부분 25도 안팎, 최고 30도…강원도·경상권 오후 소나기
전국적으로 초여름 날씨를 보인 23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대로 위로 지열에 의한 아지랑이가 피어오르고 있다. [연합뉴스]

금요일인 24일에는 전날에 이어 낮 기온이 경상권 내륙을 중심으로 30도 이상까지 오르며 더울 것으로 예상된다.

23일 기상청에 따르면 24일 새벽부터 오전 사이 경기 북동부, 강원 영동, 강원 영서 중·북부에 가끔 비가 오는 곳이 있을 것으로 예보됐다.

강원 영서 남부에는 0.1㎜ 미만의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을 것으로 관측된다.

늦은 오후부터 저녁 사이에는 강원 영서 남부와 경상권 내륙에 소나기가 예보됐다. 예상 강수량은 수도권 5㎜ 미만, 강원도와 경상권 5∼20㎜다.

비나 소나기가 오는 지역에서는 가시거리가 짧아지고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있겠으니 교통안전에 유의해야 한다.


아침 최저기온은 12∼19도, 낮 최고기온은 19∼30도로 예보됐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좋음'∼'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다만 인천·경기 남부·충남은 잔류 미세먼지로 밤에 일시적으로 '나쁨' 수준일 것으로 예상된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에서 0.5∼1.5m, 서해 앞바다에서 0.5m, 남해 앞바다에서 0.5∼1.0m로 일겠다.

안쪽 먼바다(해안선에서 약 200㎞ 내의 먼바다)의 파고는 동해·남해 0.5∼1.5m, 서해 0.5∼1.0m로 예상된다. 박양수기자 yspark@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