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대한항공, 캐나다 웨스트젯항공과 인천∼캘거리 공동운항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대한항공은 22일부터 캐나다 웨스트젯항공과 공동운항을 확대 시행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공동운항 확대로 대한항공은 웨스트젯항공이 내달 17일부터 신규 취항하는 인천∼캘거리 노선을 대한항공 편명으로 판매한다. 캘거리는 로키산맥의 밴프 국립공원의 관문으로 통하는 캐나다 대표 도시 중 하나다.

또 웨스트젯항공은 대한항공이 운항하는 인천∼방콕, 인천∼싱가포르, 인천∼하노이, 인천∼호찌민, 인천∼다낭, 인천∼홍콩 노선을 자사 편명으로 판매할 예정이다.

공동운항은 상대 항공사 좌석을 자사의 항공편명으로 판매해 운항편 확대 효과를 거두는 항공사 간 제휴방식이다.

대한항공 공동운항편 항공권을 예매한 이는 대한항공 예약·발권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는 한편 스카이패스 마일리지 적립도 할 수 있다.

대한항공과 웨스트젯항공은 2012년 6월부터 공동운항 협정을 체결한 이후 협력을 확대해 왔다.

이번 공동운항 확대를 통해 두 항공사가 함께 운항하는 노선은 모두 36개로 확대된다.김수연기자 newsnews@dt.co.kr

대한항공, 캐나다 웨스트젯항공과 인천∼캘거리 공동운항
대한항공 여객기. 대한항공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