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논앤논(nonandnon), 2024 S/S 시즌 리브랜딩 `재개`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편안하면서도 페미닌한 무드의 '하이 웨스트 투 버튼 데님 팬츠' 선봬
논앤논(nonandnon), 2024 S/S 시즌 리브랜딩 `재개`
유니크한 디자인으로 패션 브랜드의 새로운 장을 열어가고 있는 '논앤논(nonandnon)'이 2024 S/S 시즌을 맞아 리브랜딩 오픈했다고 11일 밝혔다.

'논앤논(nonandnon)'은 이번 리브랜딩을 통해 데칼코마니를 상징하는 논앤논만의 도형, 색감으로 다른 듯 같은 '동시대의 우리'라는 메시지를 전달하고자 한다. 이와 함께 고객 서비스를 확대를 목표로, '개인맞춤형 테일러 서비스'를 전격 도입했다. 개인맞춤형 테일러 서비스는 매번 옷을 사면 세탁소나 수선실을 찾아 길이를 수선했던 고객들에게 본인이 원하는 바짓단 길이에 맞춰 섬세하게 조정해 주는 서비스다. 논앤논 고객이라면 추가 비용 없이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2024 S/S 시즌 신상 중 가장 눈에 띄는 제품은 고급 소재와 완벽한 핏이 결합한 '하이 웨스트 투 버튼 데님 팬츠(High-Waist Two Buttons Denim Pants)'다.

논앤논의 '하이 웨스트 투 버튼 데님 팬츠'는 트렌디한 메탈 소재의 각인과 디테일이 강조된 라벨까지 세련된 포인트를 더해 논앤논의 아이덴티티를 그대로 담아냈다. 하이 웨스트 디자인으로 허리 핏과 힙 라인을 살려주며, 깔끔하게 떨어지는 세미부츠컷핏으로 다리가 더욱 슬림하고 길어 보이게 연출할 수 있다.


또한 자체 개발한 NONANDNON 로고 각인 버튼과 리벳 디테일로 유니크함을 더했으며, 신축성이 좋은 스판 생지 데님과 이염방지 논페이드 원단을 적용해 활동성을 높였다. 앞 패브릭 로고 라벨은 취향에 따라 2WAY로 연출할 수 있어 활용도를 높였다.
논앤논 관계자는 "리브랜딩을 통해 처음 선보이는 이번 S/S 시즌은 트렌디하면서도 유니크한 논앤논만의 매력을 만나볼 수 있는 시즌이다. 논앤논 팬츠, 논앤논 데님이 패션 플랫폼 'W컨셉'에서 뜨거운 인기를 누리는 등 고객 반응도 기대 이상"이라며 "논앤논만의 테일러 서비스로 흠잡을 데 없는 맞춤 핏을 제공하는 것은 물론 앞으로도 고객 맞춤형 서비스로 고객 니즈를 충족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연소연기자 dtyso@dt.co.kr
논앤논(nonandnon), 2024 S/S 시즌 리브랜딩 `재개`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